2009년 9월 16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271일째 되는 날

41개월 엄마의 글을 통해 본 용돌이의 근황
[돌이아빠도 잘 살고 있습니다. 바쁘다는 핑계로 글이 너무 뜸하네요 ㅎㅎㅎ]

용돌이

무슨 생각을 하는걸까요?



며칠전 똘이에게 어린이집 생활을 전해듣던 중이였다
왕자와 공주에 대해서 얘기중이였는데
똘이는 왕자는 남자고 공주는 여자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
그런데, 똘이는 자신은 왕자하기 싫다는 것이다
왜 그러냐고 물었더니 자신은 왕자가 아닌 똘이이기 때문이란다
참 똘이 성격다운 표현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나는 그 자체로 나다라는 그녀석은
주관이 매우 뚜렷하고 고집이 세며 섬세하고 예민한  네살짜리 까탈스런 꼬마이다.
아무튼, 똘이는 그래서 왕자가 되어야 하는 왕자놀이가 싫다고 하였다

똘이: 근데 엄마 나 왕자하기 싫은데 참고 왕자했다요~

왜 참고 왕자를 했을까?
똘이가 이제 조금씩 크는것이다
달님반 선생님에 의하면 놀이를 리드하는 여자친구 셋이 있단다
언젠가, 똘이가 그 친구들을 좋아한다고 했다고 담임선생님에게 말했더니 다음과 같은 설명을 해주셨다
이 연령대에선 여자아이의 지적 성장을 결코 남자아이가 따라잡지 못하는데
특히 똘이네반 여자친구 셋은 월령도 상대적으로 빠르고 (다들 1,2월생) 형제속에서 자란 아이라서
갖가지 놀이방식에 익숙하단다 그래서 리드가 가능한 것이라는 설명이였다
그랬구나...
재미있으니깐 똘이도 변화를 해야만 했던 것이다
싫어도 참고 왕자가 되어야 하는 것이지..

엄마: 응. 그랬어? 근데 왕자하면 어떻게 되는건데?
똘이: 으응~ 공주랑 결혼하는 거예요.
엄마: 그럼 똘이 누구랑 결혼했어?
똘이: 나는 지운이랑 결혼했구요. 한선이는 지우랑 했구요 민혁이는 현정이랑 했어요
엄마: ^^;  결혼하고 나서 뭐했는데?
똘이: 같이 노는 거예요.

그리고 며칠 뒤, 바로 오늘 아침이였다
어린이집 달님반 방 앞에서 똘이를 안고 이별인사를 하고 있는데
똘이 모습을 본 친구들 너댓이 달려나온다
그리고 그중 똘이가 결혼했다던 그 여자친구도 있고 또 덩치 큰 여자아이도 한명있었는데
똘이가 내 품에서 떨어지자마자 다가와서 포옥 안아주었다
한 아이가 먼저 안고 그 옆에 다른 여자아이가 포갠다 ㅡ.ㅡ;;
그 옆에서 같이 달려온 다른 아이가 쳐다보고 있었다

똘이는 좋을까? 아니면 싫은데 참고 있는 것일까?
정말 궁금하다 ^^;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늘보엄마
2009.09.17 17:36 신고
아, 똘이 성격 참 맘에 드네요
주관이 뚜렷하고 섬세하고 등등
우리 큰 딸은 남자한텐 전혀 관심이 없이 만날 또래 여자친구들만 찾더니
요샌 한남자아이가 귀엽다며 그애만 보면 뽀뽀해주는데 그 남자엔 그러면 막 도망다닌다는 이야기를 하네요
저도 그 남자애 기분이 몹시 궁금하던 참이예요 ㅋㅋ

돌이아빠
2009.09.17 22:34 신고
늘보엄마님 잘 지내시죠? ㅎㅎ

오호 그 한남자아이가 도망 다니나요? ㅋㅋㅋ 녀석
싫은걸까요? 아니면 쑥쓰러운걸까요? 아님 어색(?)한걸까요? 궁금한데요? ㅋㅋ
아지아빠
2009.09.17 17:38
음.. 좋다는 것에 한표~!! ^^
위엣분 말씀데로 성격 참 멋집니다.~!!
인기 짱이네요.ㅎ.ㅎ

돌이아빠
2009.09.17 22:35 신고
ㅎㅎㅎ
성격 음.. 뭐 부모된 입장에서는 좋다고 하시니 기분이 좋기는한데. 용돌이 녀석 성격이 보통은 아닌것 같아 다른 한편으로는 걱정입니다.

인기는 좋은거 같기도 해요 ㅋㅋㅋ
필넷
2009.09.17 17:39
한동안 뜸하셨네요.
용돌이 기분 좋았을 듯 한데요. ^^

돌이아빠
2009.09.17 22:36 신고
흐..네 뭐 이래저래 블로그까지 신경쓰기가 쉽지 않네요.
요런 상태가 또 반복되지 싶기도 하공.

기분이 좋았을까요? ㅋㅋㅋ
DanielKang
2009.09.17 17:45 신고
ㅎㅎㅎㅎㅎ 올만에 돌이아빠님 글 읽네요
요즘 많이 바쁘신가봐요

돌이아빠
2009.09.17 22:37 신고
그러게나 말입니다. 뭐가 그리 바쁘다고 무려 열흘 이상을 비우다니 말이죠 >.<

예전처럼 자주 블로깅 하기가 쉽지는 않네요. DanielKang님 잘 지내시죠?
Hue
2009.09.17 17:52
하하핫; 인기쟁이로군요! ㅋㅋ

돌이아빠
2009.09.17 22:37 신고
하핫 그런가요? ㅋㅋㅋ 인기쟁이~!~
쭌맘
2009.09.17 18:30
와우... 인기많을듯.. 잘생겼지.. 똑똑하지... ㅎㅎ 오랜만에 돌이얼굴봅니다

돌이아빠
2009.09.17 22:38 신고
헛 과찬이십니다. 그래도 기분 좋네요 ㅋㅋ팔불출입니다요~ ㅎㅎㅎ

제가 너무 오랫만에 글 올린것 같아요. 그것도 아내의 글로 말이죠 >.<;;;
함차家
2009.09.17 19:25 신고
울 선우는 표현이 좀 부족해서 걱정이랍니다.
여자친구도 그렇고 여러친구들과 잘 어울려서 놀길 바래봅니다.

돌이아빠
2009.09.17 22:39 신고
음 그런가요? 표현의 기준이 어떤지도 한번쯤 생각해 보게 되네요. 어찌 생각해보면 주관적인 것이라서..
그래도 함차님이나 함차맘님과 대화도 자주 하고 그러잖아요? 괜찮을겁니다^^
둥이 아빠
2009.09.17 21:43 신고
넘 뜸하셨어요.. 인기가 많을듯합니다.. 나중에도요..ㅎㅎㅎ

돌이아빠
2009.09.17 22:39 신고
흐...그쵸? 너무 뜸했죠? 히.
인기 많으면 좋은거죠? ㅋㅋㅋ 수혀니 소혀니는 잘 자라고 있나 궁금하네요.
무진군
2009.09.17 23:02 신고
ㅎㅎㅎ 정민이는 자랑만 하고 다녀요...(된장녀?=ㅅ=;..)
이러다 왕따 당하면 안되는데 싶기도 하고... 그렇게 또 배워가는 걸 보면 귀엽기도 하고...
친구들과 잘 지내면서도 이상하게 선물 받은거 자랑하는 재미가 들렸나봐요.. 자랑하고 또 자랑하고.ㅋ

돌이아빠
2009.09.17 23:08 신고
하하하 그런가요? 돤장녀라니요! 오히려 자연스러운게 아닐까 싶은데요? 용돌이도 자랑 많이 한답니다. 그럴때마다 쓰다듬어 주고 칭찬해주고 웃어주고^^ 그러면서 자라고 자신감을 갖게 되고 그런게 아닐까 싶어요. 저도 선물좀 많이 받아봤음 좋겠는데요? >.<
무진군
2009.09.18 00:10 신고
아빠가 혼자 속으로 생각하는거예요..ㅋㅋㅋ
원래 애들이 자랑 많이 하고 봐주고 하는데 자기가 원하는 만큼의 리엑션이 없으면.. 엄청 실망하더라구요..=ㅅ=;. 굉장히 오버스러운 리엑션을 해줘도..=ㅅ=; 나갔다 오면 다시.!!!
이거 무서워요..ㅋ
돌이아빠
2009.09.18 22:45 신고
하하하 무서울정도인가요? ㅋㅋㅋ 저도 리액션을 잘 하는 편이라 생각했는데 이거 무진군님에 비하면 새발의 피 수준이로군요 >.< 좀더 크게 리액션을 해야 할까 봅니다. ㅋㅋ
소인배닷컴
2009.09.18 00:39 신고
이건 뭐. . . 용돌이가 부럽군요. . . ㅋㅋㅋㅋ

돌이아빠
2009.09.18 22:44 신고
하하 용돌이가 부러우신게로군요 ㅋㅋㅋ
Sakai
2009.09.18 01:22 신고
반갑습니다.정말 오래간만에 글인것 같습니다.그동안 잘지내셨는지요..

돌이아빠
2009.09.18 22:44 신고
히힛 네~ Sakai님 블로그에 글은 없었지만 잘 지내고 있습니다^^ 잊지 않고 찾아와 인사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잘 지내고 계시죠?
혜진맘
2009.09.18 09:24 신고
안녕하세요^^
핸섬보이 돌이 여자아이들한테도 인기 많겠어요!
여자친구랑 알콩달콩 잘 지내길 빌어요^^

돌이아빠
2009.09.18 22:46 신고
혜진맘님 반갑습니다~ 안녕하세요^^!
핸섬보이인가요? 히힛 감사 감사~
여전히 잘 지내고 있나 보더라구요. 후후훗
kuri
2009.09.18 10:44 신고
아..귀여워요.ㅎㅎㅎ
소윤이도 어린이집에서 어떤 남자아이가 만나서 반갑다고 토끼를 그려줬어요.
선생님이 뒤에 대신 편지도 써주셨더라구요.
그 이후 그 아이를 아주 각별히 챙기고 있어요.
아침에 가면 자기 왔다고 신고도 하더라구요.

돌이아빠
2009.09.18 22:46 신고
오호 소윤이도 남자친구가 벌써 생긴거로군요. ㅎㅎㅎ
신고도 할 정도면 오홍~ 너무 빠른거 아닌가요? 하하 농담이고. 그래도 아이들과 잘 지낸다니 다행이죠 뭐^^
머니야 머니야
2009.09.18 11:47 신고
우핫...제목보고..현장사진(?)이 있을줄 알았는데..없어서 넘 아쉽습니다^^
일단 표정을 봐야만..좋은지 참는건지 확인될텐데 말이죠^^

돌이아빠
2009.09.18 22:46 신고
히힛 현장사진은 없다는 ㅋㅋㅋㅋ
ageratum
2009.09.18 23:04 신고
아.. 요새 애들 빨라요..ㅋㅋ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돌이아빠
2009.09.18 23:10
하하하 빠른건가요? ㅋㅋㅋ
ageratum님도 즐거운 주말 보내세용~
이름이동기
2009.09.19 21:40 신고
.... 저보다 났네요 ! ㅠㅠ

돌이아빠
2009.09.21 22:39 신고
하하하하 그런가요? ㅋㅋㅋ
빛이드는창
2009.09.21 11:22
정말 아무것도 모를것같은 똘이가.... 요즘 아이들이 빠르긴 빠른 모양입니다.
인기를 다 감당하려니 힘들겠어요~^^

돌이아빠
2009.09.21 22:40 신고
인기라는걸 알겠습니까. 그냥 그러려니 하는거지요.
글고 아이들끼리 잘 지내면 좋은거잖아요^^ ㅎㅎ
용직아빠
2009.09.21 13:33 신고
아마 용돌이고 기분이 좋았을것입니다^^
세상에 예쁜 여자친구가 포옹을 해주는데 싫어할 남자가 있남요? ㅎㅎㅎ

돌이아빠
2009.09.21 22:40 신고
크크 그럴라나요? ㅎㅎㅎ 기분이 나쁘진 않았겠죠? ㅋㅋ
JUYONG PAPA
2009.09.21 15:18
아빠였으면 어떨거 같으세요 ^^?
똑같은 심정 아닐까요...ㅋㅋㅋㅋ 돌이녀석 많이 컸네요. ^^

돌이아빠
2009.09.21 22:41 신고
저야 뭐^^ 제 아내가 있잖아요~~~ ㅋㅋㅋ
주용이도 많이 컸죠?
신난제이유2009
2009.09.21 20:48 신고
저도 요즘 너무 정신없이 바빠서 포스팅을 못하고 있어요. ^^
후후..느린 포스팅이 괜히 반가운 이유는...뭘까요^^;;;

돌이아빠
2009.09.21 22:42 신고
ㅎㅎㅎ 제이유님 저 한 열흘만에 포스팅한거 같은데요? ㅋㅋㅋ 너무 정신 없이 흘러가는거 같아요 벌써 9월도 며칠 안남았네요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