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7월 25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218일째 되는 날

39개월 아빠와 함께 공룡그랜드쇼에 다녀오다. - 노원구청, 공룡그랜드쇼, 도넛

[다시금 틈나는 대로 예전 일부터 육아일기를 다시 시작해 보려 합니다. 얼마나 자주 올릴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7월. 여름. 용돌이와 아빠 둘이 함께한 오랫만의 외출이었다. 늘상 엄마와 함께 셋이었는데 이날은 엄마는 다른 일이 있었고, 오랫만에 용돌이는 아빠와 함께 외출을 감행(?)하였다. 목표는 그전부터 눈독을 들이고 있었던 용돌이가 좋아하는 공룡그랜드쇼 였다.
집에서 멀지 않은 노원구청에서 "공짜"로 볼 수 있는 공룡 및 곤충 표본 전시회 겸 실제 공룡 모형을 틀에 맞춰서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까지 가능한 기회였다.

점심 식사를 하고 나서 햇볕이 한창일 시간을 조금 피해 집을 나섰다. 노원구청은 집에서 버스를 타고 약 15분 ~ 20분 정도를 가야한다. 오랫만에 아빠와 둘이서 하는 외출이어서인지 용돌이는 조금 상기된 듯 했다.

드디어 노원구청에 도착했다. 입구에 쭈욱 늘어선 화분과 사람들을 두리번 거리며 구경하다 입구에 있는 티라노사우루스(용돌이가 가장 좋아하는 공룡중 선두 주자이다) 앞에서 기념사진도 찍고 입구로 들어섰다.

용돌이

공룡그랜드쇼 전시장 입구를 장식하고 있는 티라노사우루스를 쳐다보며.



역시나 예상했던 것처럼 많은 사람들로 붐비고 있었고, 그 틈바구니에서 아빠와 용돌이는 한편으로 구경하고 한편으로 사진을 찍으면서 하나둘씩 섭렵해 나갔다.

1층엔 공룡 화석, 돌, 그리고 미니어처 등으로 구성되어 있었고, 2층은 곤충 표본, 동물 모형 그리고 틀과 점토를 이용해 직접 공룡 뼈(화석이 되겠다) 모형을 만들어 볼 수 있는(돈을 내야 했다) 장소와 조금은 어둠침침한 곳에 움직이는 공룡 - 티라노 사우루스, 스테고 사우루스, 파키케팔로사우루스 등 - 이 전시되어 있는 곳으로 나뉘어져 있었다.

용돌이

공룡그랜드쇼 1층 전시관에 있는 공룡 화석

용돌이

달려들듯한 기세의 벨로키랍토르

용돌이

다양한 공룡 화석들과 모형들

용돌이

미니어처들 다양한 공룡들이 있다.



1층 구경을 하면서 아는 공룡이 나오면 "아빠 스테고사우루스!" "티라노다!" 등을 외치며 1층을 구경하고 2층으로 올라갔다.

용돌이

플래쉬 때문에 허옇게 나왔지만 벨로키랍토르한테 가도 돼요? 라는 표정이다.


2층엔 공룡보다는 동물 표본, 곤충 표본 위주로 전시가 되어 있었고, 한쪽에는 점토를 이용한 공룡 뼈 모형을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장(5천원이었던것으로 기억한다)과 함께 로봇처럼 정해진 동작을 계속 반복해서 움직이도록 만들어진 움직이는 공룡들이 별도의 공간에 전시되어 있었다. 여기에는 효과음도 있어서 용돌이가 무서워할 줄 알았는데 - 예전에 서대문 자연사박물관을 갔을 때 어두운 곳을 상당히 무서워했던 경험이 있어서[2008/12/24 - 서대문 자연사 박물관 관람 후기, 2008/12/15 - 서대문 자연사 박물관을 소개합니다.] - 무서워 하기 보다는 조금씩 즐기는 듯 한 느낌이었다.

용돌이

공룡모형이 소리를 내자 얼른 뒤돌아 본다.

용돌이

이렇게 생긴 모형들이다.

용돌이

그때 당시의 해저 생물들 모형을 전시 해 놓은 공간

용돌이

이렇게 커다란 공룡뼈 모형도 있었다.



그런데! 2층에서 자그마한 사고가 있었으니....
그 사고란 바로 모르는 아이와의 작은 다툼이었다. 발단은 이랬다. 2층에 호랑이 모형이 전시되어 있었는데, 용돌이가 이 호랑이를 구경하고 있을 때 옆에 다른 아이가 용돌이가 손에 쥔 공룡모형에 관심을 갖는 것이다. 그래서 용돌이는 잠깐 보라고 자기 손에 들고 있던 티라노사우루스와 벨로키랍토르 중에서 벨로키랍토르를 그 아이에게 빌려줬다.

용돌이

벨로키랍토르를 빌려주는 용돌이

용돌이

바로 이런 호랑이 모형이 있는 곳이다.



조금 시간이 지나고 용돌이는 자기 것이니 다시 벨로키랍토르를 그 아이의 손에서 가져오려고 벨로키랍토르를 잡았는데 이 아이가 돌려주지를 않는 것이다. 물론 아빠인 내가 뺏어서 용돌이에게 줄 수도 있었지만 그렇게 하는 것은 좋지 않겠다는 생각에 가만히 지켜봤다. 그랬더니 자기보다 조금 더 큰 아이였음에도 자기의 벨로키랍토르를 기여이 뺏어서 손에 쥐는 것이다. 물론 그 사이 아빠를 보며 울기는 했지만 말이다. 그때 난 마음속으로 그래 용돌아 자기꺼는 자신이 지키는거야! 라고 마음속으로 응원만 했다. 때리거나 할퀴거나 물거나 뭐 그런 예기치 않은 상황이 발생했다면 바로 개입을 했겠지만, 다행이도 조금 우는 것으로 사력을 다해 자기것을 지켜내는 것을 보니 뿌듯하다고 해야 하나. 아무튼 복잡한 심정이었다.

사건이 일단락되고 울음보가 그치지 않은 용돌이를 지긋이 안아주며 "용돌아 자기거는 자신이 지키는 거야 다만 그러기 위해서 때리거나 할퀴거나 물거나 하면 안되고, 다음부터는 이건 내꺼야. 이제 돌려줘 라고 이야기하면 좋겠지?" 라고 이야기해주며 달래줬다.

이 사건이 지난 후 조금 길게 줄을 서 있는 체험장에서 역시나 티라노사우루스 모형을 고른 용돌이와 함께 점토로 티라노사우루스 뼈 모양도 만들고 기분좋게 공룡그랜드쇼 전시장을 나섰다.

용돌이

왜 눈은 감고 있는거니? ㅎㅎㅎ

용돌이

이렇게도 만져보고 저렇게도 만져보고~

용돌이

직접 만든거라 더 소중해 보였나?


용돌이

신나게 점토틀을 두드리며~ 티라노 나와라!!~~

용돌이

열심히 신나게 두드린다.



시간이 배가 좀 고플 시간이라 근처에 있는 도넛집에 들렀는데 옆에 있던 누나들이 연신 이쁘다고 꺄르르 하는데 기분이 나쁘지는 않았다. 역시 팔불출 아빠다.

용돌이

도넛 가게에서 아빠와 함께 만든 티라노사우루스 공룡 뼈 모형을 보며

용돌이

도넛 가게에서 옆에는 뭘 먹고 있을까~ 궁금해 하며 넌지시 쳐다본다.



이날의 두번째 이벤트는 산행이었다. 그 이야기는 다음 포스트에서...계속~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노원구 상계6.7동 | 노원구청
도움말 Daum 지도





ageratum
2009.09.23 09:01 신고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곳이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돌이아빠
2009.09.23 22:25 신고
네 그쵸^^? 특히나 남자아이들은 공룡을 좋아하는 경향이 있으니 더 좋지요~
sky~
2009.09.23 09:44 신고
행복한 시간 보내셨네요. ㅎㅎ
오늘 하루도 잘 보내세요.

돌이아빠
2009.09.23 22:26 신고
sky~님 잘 지내시죠? 즐거운 하루 보내셨나요? 후훗 저게 7월의 이야기니 벌써 두달전 이야기네요 ㅋㅋㅋ
들판
2009.09.23 09:59
이런 일들이 있었군여... 역시 사진만 봐선 짐작하기 어려운 맥락.. 하지만 역시 사진때문에 생생한 맥락..당신의 사진과 글을 모두 재밌게 읽었답니다 ㅎㅎ

돌이아빠
2009.09.23 22:26 신고
히힛 감사^^~
드자이너김군
2009.09.23 11:21 신고
서울에.. 저런것을 볼수 있는곳이 있다니.. 아웅 아이들이 정말 신나 하겠어요~
용돌아 ~ 자상한 아빠를 두어 좋겠군하~:)

돌이아빠
2009.09.23 22:27 신고
매년 여름즈음에 열립니다. 8월 말까지 했었나 그랬을 거구요. 도봉구청에서는 올해 우주체험전을 했었답니다. 아마 각 구청별로 찾아보면 이런 좋은 행사들이 많이 있을거에요.
김군님 잘 찾아보세용~
머니야 머니야
2009.09.23 11:37 신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겠네요..어릴적에 보게되는 공룡은...머랄까 좀 유치한 표현으로 꿈과희망의 상징처럼 머릿속에 각인되는거 같아요..
저또한 그랬던것 같구요..ㅋㅋ

돌이아빠
2009.09.23 22:28 신고
ㅎㅎㅎ 상상의 나래를 펼 수 있어서 더 좋잖아요~
용돌이 녀석은 요즘 공룡은 옛~~~날에 다 죽었고, 지금은 영화나 텔레비전 같은 곳에서만 볼 수 있다는 걸 알고 있답니다. 그리고 죽은 이유는 먹을게 없어서라고^^ ㅎㅎㅎ
혜진맘
2009.09.23 12:10 신고
돌이 신났겠는데요?^^
남자애들은 공룡을 무지 좋아하나봐요~그 많고 복잡한 공룡이름들은 어떻게들 외우는지 ㅎㅎ
좋은데두 데리구 다니시고.. 자상한 아빠세요^^

돌이아빠
2009.09.23 22:29 신고
헤헷 네^^~ 즐거워 했답니당~ 모든 남자아이들이 다 공룡을 좋아하는것 같지는 않지만 그래도 높은 비율로 좋아하는것 같긴 하더라구요. 자상하다니요 >.< 주말 아빠에 주말엔 맨날 늦잠만 자는 아빠랍니다 ㅠ.ㅠ

2009.09.23 14:08
비밀댓글입니다

돌이아빠
2009.09.23 22:29 신고
헤헷~ 감사합니다~~~~!
PLUSTWO
2009.09.23 14:09 신고
안녕하세요. 오랫만에 인사드리네요...
용돌군 오랫만에 보니 부쩍 커 보이네요...항상 좋은날 되세요..^^

돌이아빠
2009.09.23 22:29 신고
PLUSTWO님 정말 오랫만에 뵙네요.
제가 찾아뵈야 하는데 ㅠ.ㅠ

잘 지내시죠? 후훗 부쩍 커 보이나요? 다행이에요 히힛
결이아빠
2009.09.23 16:38
그때 노원구에서 저런 걸 했었군요.
본가가 의정부인지라 가끔 지나가는데 미리 알았더면 결이도 데리고 갔으면 좋았겠네요.

용돌이는 공룡이름도 잘 아는 것 같네요.
아이에겐 무척 좋은 추억이 될 것 같아서 이런 행사나 축제 좀 쫓아다니고 싶은데
마음처럼 되질 않네요...

두번째 이벤트 산행은 아마도 수락산 아니었을까 살짝 지레짐작해봅니다.

돌이아빠
2009.09.23 22:34 신고
하하 네~ 결이와 함께 가보셧으면 결이가 좋아했을텐데요.
매년 열리니 내년에는 함 다녀오셔요~

음..많이는 아니고 자기가 좋아하는 공룡 이름은 곧잘 외우더라구요. 생김새 보고 이름도 잘 맞추고 역시 관심이 최고인것 같아요. 저도 이 공룡그랜드쇼 이후엔 어딜 데리고 가본적이 ㅡ.ㅡ;;;;;;;

ㅎㅎㅎ 조만간 포스팅을^^ 근데 거기가 북한산 자락인지 도봉산 자락인 수락산 자란인지 잘 모르겠어요 ㅋㅋ
좋은사람들
2009.09.23 22:48 신고
용돌이가 신났네요~
모자쓰기 개구장이처럼 보이네요~ㅎㅎ
행복하세요~:)

돌이아빠
2009.09.24 22:23 신고
하하하 모자쓰기 개구장이인가요? 히힛
밝게 자라줘서 고마울 따름이죠^^!
좋은사람들님 잘 지내시죵?
함차가족
2009.09.23 23:13
돌이아줌마놀러왔다,아빠랑 공룡보러다녀왔구나,, 선우형아는 피아노사우르스라고 한단다 ㅋㅋ

얼굴형이 바뀐것같네,,아기티를 벗고 ,,

돌이아빠
2009.09.24 22:23 신고
하하 피아노사우루스요? ㅎㅎㅎ 티라노를 피아노라고 하나봐요? ㅋㅋ

아기티를 벗었나요? 벌써 벗으면 안되는디~~~~
둥이 아빠
2009.09.23 23:29 신고
공룡 안무서워하던가요? 전 예전에 봤을때 엄청 울었다고 하더라구요....

돌이아빠
2009.09.24 22:24 신고
음...무서워하는 경우도 있어요. 특히나 영화 같은거는 못보더라구요 무섭다구. 근데 모형은 이제 괜찮아 보입니다. 공룡을 어찌나 좋아하는지 ㅎㅎㅎ
맑은물한동이
2009.09.24 00:50 신고
저 나이때 남자아이들이 특히 공룡을 좋아하나봐요.
울 큰녀석도 저맘때 한참 공룡 무지 좋아 했었는데...

자기건 자기가 끝까지 지켜야 하는게 맞지요.
보기에는 연약해 보이는데 강단 있군요. 용돌아 잘했어~~~ ^^

팔불출이라고요~ 아뇨. 누가나 내자식 예쁘다는 사람이 제일 착한 사람입니다. ㅎㅎ

돌이아빠
2009.09.24 22:26 신고
네 그러게요. 공룡을 좋아라 하더라구요.
근데 어찌보면 한때인것 같아요. 제 조카들도 보면 한때 좋아하다가 언제 그랬냐는 듯이 휙~ 지나가더라구요.

네 그때 제가 이거 끼여들어야 하나 말아야 하나 고민을 좀 했는데 끼여들지 않고 지켜보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자꾸 아빠나 엄마가 해주다보면 의존적이 될 듯해서요.

뭐 그렇다고 이거 하나가지고 독립성이나 자립심이 키워지지는 않겠지만 흐.

히힛 그럼 전 제일 착한 사람인가요? ㅎㅎㅎ 감사합니다~

2009.09.24 01:11
비밀댓글입니다

돌이아빠
2009.09.24 22:27 신고
네~~^^ 깜찍하게 생겼는데요? ㅎㅎ
뚱채어뭉
2009.09.24 11:13 신고
아파트에 포스터 붙여있길래 가볼까 했었는데.. 돌이는 먼저 다녀왔군요. 얼굴이 더 어른스러워 진거 같아요. 시시각각 변하는 표정이 너무 귀엽네요~^^

돌이아빠
2009.09.24 22:28 신고
내년에 한번 다녀와 보세요~ 괜찮더라구요. 반나절 정도 함께 시간 보내기에는 말이죠. 거기다 공짜라는~

얼굴이 더 어른스러워졌나요? ㅎㅎ
JUYONG PAPA
2009.09.25 12:04 신고
지금은 자동차보다 공룡을 더 좋아하죠 ?
애들은 그렇게 변해간다고 하는데...아직까지 주용이는 자동차를 더 선호하네요.

돌이아빠
2009.09.25 22:45 신고
공룡 자동차 두가지 다 좋아하는것 같습니다.
공룡은 책을 통해 많이 보고 있고 자동차는 장난감을 통해 많이 접하고 있네요. 이것이다 저것이다 보다는 그때 그때 관심도가 조금씩 다르지 싶어요.
풀빛소녀
2009.11.10 22:10 신고
헛,, 저런 것도 있었군요.. 용돌이님 정보도 많으셔라~ 미리 알았다면 좋았을껄.. 아깝네요..

돌이아빠
2009.11.11 10:04 신고
노원 구청에서 매년 열려요^^!
내년에는 꼭 다녀와 보셔요~ 나름 괜찮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