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4월 27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129일째 되는 날

똘이=용돌이 아내가 적은 용돌이와의 에피소드 입니다.

37개월 아이의 귀여운 협박

# 1
세수하기를 하두 싫어하길래
간지럼 장난좀 쳤더니
이녀석 완전 삐져가지고 엄마에게 한 바구니 협박을 쏟아붓는다

엄마, 미워 엄마 나쁜 엄마야
엄마 발로 찰거야
이제 엄마랑 안놀아
놀잇감 다 치워버릴거야 (엄마 못갖고 놀게...ㅜ.ㅜ )
엄마 이제 안이뻐

+ 이것말고 더 길었는데 까먹었다
암튼 한꺼번에 속사포같이 내뱉고는 가버렸다
++ 게다가 침대에서 책을 읽고 있었더니만 뿡뿡이 망치를 던져버리는게 아닌가 (물론 바닥에... 솔직히 조금 웃겼다)
그 후로 책이며 몇가지를 더 던졌다
+++ 잠시 지켜보다가 혼구녕을 내줄려고 했는데 스스로 와서 잘못했다고 뉘우치길래
상황정리 후 용서해줘버렸다.

용돌이

엄마한테 그렇게 말하면 혼내줄거에요!~~



#2
침대에 누워서 잠을 청하는데
프테라노돈을 만지작 만지작 하더니
똘이: 얘는 날개가 있는데 왜 손이 있어요?
엄마: (잠시 생각하다가..) 글쎄... 엄마도 잘 모르겠어. 내일 같이 책 찾아보자~
똘이: 아기 안아주려고 그러는거야..
엄마: 아.. 그럴수도 있겠구나.
똘이: 근데 얘는 왜 팔이 없어요?
엄마: 음... 그건 날개가 팔을 대신하는거야.

아... 책좀 더 봐야겠다. ㅡ.ㅡ

공룡인형

날개달린 녀석이 바로 프테라노돈이다!


+ 두번째 에피소드를 보면서 느낀점은 책도 중요하지만 실제 아이가 만지고 느끼게 해주는 것도 중요하다는 점이다.
집에는 사촌형에게서 물려 받은 공룡 인형(피규어라고 해야 하나?)들이 있다. 용돌이는 이 실물과 닮은 피규어를 보고 만지면서 공룡의 생김새와 이름, 그리고 특징들을 더 잘 파악하게 된 것 같다.
이래서 부모들이 체험을 중요시 하는구나 라는 생각을 해본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미자라지
2009.05.01 08:49 신고
공룡장난감...어딜가나 아이있는 집이라면 꼭 있죠..ㅋ
역시 저런식으로 배우는게...아이들한테 쏙쏙 잘 들어가나봐요^^

돌이아빠
2009.05.02 16:55 신고
아이들이 있는 집이라면 대부분 공룡이 다 있더라구요.
용돌이 녀석은 사촌형에게 물려 받았습니다^^
역시 실물(?)을 보면 도움이 많이 되는 듯 합니다.
세미예
2009.05.01 08:50 신고
용돌이가 드디어 투정이 시작되었네요. 투정이 조금 더 전투적이면 투쟁이 되는데.
애교죠. 벌써 애교를 부릴 나이가 되었나. 재밌네요.

돌이아빠
2009.05.02 16:56 신고
투정은 옛날부터 ㅡ.ㅡ;;; 있었습니다.
투정이 조금 더 전투적이면 투쟁이 되는거군요 흐....
탐진강
2009.05.01 09:08
아이들이 투정부릴 때 잘 관리해 주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버릇이 되어 버리면 나중에 바로잡기 힘듭니다.
잘 아시겠지만 노파심에서 생각해 봤습니다.
돌이와 즐거운 연휴 맞이할 수 있겠네요.
행복한 연휴되세요^^

돌이아빠
2009.05.02 16:59 신고
네 맞는 말씀이신것 같아요. 저희도 이럴때마다 어떻게 해야 하나 늘 고민입니다. 무작정 화를 낼 수도 없고...잘 타이른다고는 하는데. 에효.. 말씀 감사합니다. 좋은 방법을 찾아야 할텐데....

연휴는 잘 보내고 계신가요? 오늘은 비가 내려서 집에 있네요.
JUYONG PAPA
2009.05.01 09:27 신고
커가면서 체험을 하면서 느끼는거...상당히 중요한거 같습니다.

돌이아빠
2009.05.02 17:01 신고
네 맞는 말씀이세요. 직접 만져보고 놀아보고 하는 것이 역시나 가장 큰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주용이는 그런 면에서 문화센터에서 많이 경험하고 있겠죵?
월드뷰
2009.05.01 09:44 신고
조금씩 아이들이 커가면서 이런저런 신경쓸게 많을 것 같네요...뭐 저 정도의 애교야~~~
오늘은 근로자의날이네요~~ 연휴 잘 보내시구요~

돌이아빠
2009.05.02 17:04 신고
네 이런 저런 신경써야 할 일이 많아 지네요. 저도 열심히 배우고 있습니다. 연휴 잘 보내고 계시죠?
대따오
2009.05.01 10:20
어느집이나 엄마 미워~~ 소리를 듣는군요.
전 제가 엄청 모자라서 그런 줄 알았어요..흐흣.

저희 꼬맹이도 요즘 공룡에 열을 올리고 있어서 하나 장만해볼까..고심중입니다.
이러다가 집이 장난감에 무너질까..고심도 되구요..^^

돌이아빠
2009.05.02 17:11 신고
엄마 미워 아빠 미워 가끔 한답니다.
자기 마음에 좀 안들면 그러네요 >.<

공룡 공룡! 음. 좋아요~ 공룡. 아이들이 참 좋아하는 아이템 공룡^^~ 장난감 때문에 무너지기야 하겠습니까? ㅋㅋ
Hue
2009.05.01 11:32
ㅎㅎ 착하네요. 바로 잘못을 인정하고. ^^

돌이아빠
2009.05.02 17:11 신고
그렇기는 한데...음.........걱정은 걱정입니다. 말도 잘 안듣고..
소인배닷컴
2009.05.01 11:56 신고
ㅎㅎㅎ;;
용돌이 착하네요. . . 잘못을 뉘우치기도 하고. . . :)
오늘부터 본격적으로 연휴모드 돌입인가요?
저는 연휴가 무서운 백수라 -_-; 뭐 똑같습니다. ㅋㅋㅋ

돌이아빠
2009.05.02 17:13 신고
네 지금 연휴중이긴한데 비가 내리고 용돌이 녀석은 또 감기라 ㅡ.ㅡ;;; 집에 있는 중입니다. 흐..
ludensk
2009.05.01 12:25 신고
아마 지금 시기가 아이자신이 주변의 것들을 자신의 뜻대로 해석하려는 시기일 거에요ㅎ 너무 정답에 연연해하기보단 아이의 생각을 키워주는건 어떨까요ㅎ

돌이아빠
2009.05.02 17:16 신고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주변의 것들을 자신의 뜻대로 해석하려는 시기라...맞는 말씀이신거 같아요. 아이의 생각을 키워준다...참 어려운 주문이세요 흐...Ludens_님 조언 감사합니다^^
Sakai
2009.05.01 12:42 신고
정말 착하네요. 잘못을 스스로 뉘우치기도 하고요..보니까 연휴네요. 연휴기간에 오래간만에 광합성 좀 하러 밖에 나가 봐야 겠습니다. 즐거운 연휴 보내세요.

돌이아빠
2009.05.02 17:18 신고
네 착하긴 한데. 말을 잘 안들어요 >.< 그나마 반성을 하긴 하는뎅...연휴 잘 보내고 계시죠? 오늘은 집에 머물러 있습니당.
가마솥 누룽지
2009.05.01 13:23 신고
아이들의 뜬금없는 질문에.. 가끔은 나를 반성하게 되더라구요.. ^^
반성하시라는건 아니고.. 용돌이 덕에 책 많이 보시겠어요.. ㅋㅋ

돌이아빠
2009.05.02 17:19 신고
ㅎㅎㅎ 책 많이 봐야 해유. 워찌나 질문이 많은지 공부도 많이 해야 쓰겄공...ㅋㅋ
4-story
2009.05.01 15:59 신고
다들 오늘 아기들이랑 쉬시는 건가요..?
저는 일해요... 낼도 일해요. 완전 좌절이에요.
저 몫까지 좋은 연휴 보내세요..으흐흐

돌이아빠
2009.05.02 17:20 신고
네 쉬는중인데. 오늘도 일하시나요? 이런 이런......
근데 오늘 비가 내려서 집에서 쉬고 있습니다 ><
DanielKang
2009.05.01 17:14 신고
오호.. 스스로 와서 잘못했다고 말하다니
다 컸꾼요. ㅎㅎ

돌이아빠
2009.05.02 17:21 신고
잘못할 일을 하지 말아야 할텐뎅 흐...
인디아나밥스
2009.05.01 22:42 신고
와~!! 공룡장난감 어릴때 제 보물1호였죠.^^
전 2~3개만으로도 정말 재밌게 놀았는데 용돌군은 저렇게 많이 가지고 있다니
재벌이군요.ㅋㅋ "이제 엄마랑 안놀아" 엄청 무서운 위협인데요.^^;

돌이아빠
2009.05.02 17:22 신고
네~ 공룡 장난감^^! 전 못가져봤다죠 ㅡ.ㅡ;
저것보다 훨씬 많답니다. 사촌형아한테 물려 받았거든요.

사실 지가 더 아쉽죠 ㅡ.ㅡ;
design
2009.05.02 03:34
용돌아~~(-.- )엄마아빠의 협박을그대로 흉내내면 어떡하니~~히히( ^^)v 용돌아~ 오늘도,내일도, 어린이날도 쭈욱~~해피하게보내~~~용돌이 홧팅(*^^* )//

돌이아빠
2009.05.02 17:23 신고
>.< 정말 말 조심해야겠어요 ㅠ.ㅠ
어린이날까지 쉬기는 하는데 날씨라도 좀 좋아야 할텐데 날씨가 안좋아서 ㅡ.ㅡ;;;
연휴 잘 보내고 계시죵?
무진군
2009.05.02 05:36 신고
정민이도 브라키오 사우르스를 갖고 있습니다..
공룡 마을을 만들 정도라니 많이 부러운데요?^^

돌이아빠
2009.05.02 17:24 신고
오호 브라키오 사우르스! 를 갖고 있군요.
브라키오 사우르스 귀여운뎅. 사촌형에게 물려 받았어요^^ ㅋㅋ
드자이너김군
2009.05.02 21:20 신고
아이들은 참 공룡을 좋아하는것 같아요. 김군 조카들이 진주에 사는데 맨날 공룡보러가자며 김군을 졸라대었었죠. 근처에 공룡박물관이 있었거든요.
음.. 체험학습이 아이들에겐 참 좋은것 같아요.

돌이아빠
2009.05.03 18:35 신고
네 공룡 참 좋아해용. 공룡 공룡~ 너무 너무 좋아한답니다.
근데 주로 남자아이들이 좋아한다는거 그것도 참 신기해요.
직접 만져보고 눈으로 보고 느끼는게 역시!
까칠이
2009.05.02 22:22 신고
엄마아빠도공부를 해야 아이에게 좋은것이죠...ㅠㅠ 걱정이 앞서네요...

돌이아빠
2009.05.03 18:35 신고
공부해야 합니다. ㅠ.ㅠ
용돌이 녀석도 어찌나 질문을 많이 하는지 ㅠ.ㅠ
부스카
2009.05.04 09:21 신고
엄마 미워, 아빠 미워는 저희 큰아들 재성이 수 틀리면 나오는 18번인데... ^^;

돌이아빠
2009.05.05 12:41 신고
ㅎㅎㅎ 그런가요? 용돌이도 엄마 미워, 아빠 미워 한답니다 >.< 물론 지 기분 나쁘면 말이죠 ㅋㅋㅋ
신난제이유2009
2009.05.05 10:08 신고
용돌어린이는 그래도 자기 잘못을 바로 안다는게 기특한것 같아요.
어른 중에는 잘못도 모르고 아직도 엄마, 아빠한테 대드는 못난것들이 많은데 말이예요.
그나저나, 아이들에게 대답 해 주려면, 정말 부모들도 공부해야하는게로군요;ㅁ;

돌이아빠
2009.05.05 12:42 신고
네 자기 잘못을 알긴하는거 같은데 반복이 되니 조금 걱정입니다. 정말 잘못이라는 것을 아는것인지 아니면 엄마, 아빠가 기분 나빠하거나 화를 내니까 그러는것인지...

공부! 네 정말 공부 많이 해요. 어제도 둘이서 산책갔는데 꽃이름을 물어보더라구요 >.< 그런데 모르는 꽃이라 옆에 앉아 계시던 아저씨가 가르쳐주시더군요(다행이)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