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6월 21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184일째 되는 날

부쩍 더워진 날씨. 비는 별로 내리질 않고, 밤이나 낮이나 땀을 많이 흘리는 용돌이를 데리고 아내와 함께 미용실로 갔다.
단골 비슷하게 가는 미용실. 비록 차를 타고 가야 하긴 하지만, 그래도 이쁘게 손질 잘해주고, 용돌이에게도 익숙한 곳이므로 되도록이면 가던 미용실을 가게 된다.

비록 핸드폰 배터리가 없어서 사진을 찍지는 못했지만^^ 머리를 자르는데 점잖게 잘 앉아 있다. 그리고 스포츠형으로 잘랐다.
머리를 자르는데 미용실 원장 선생님 왈 "과학자나, 교수가 될 두상이네. 두상 정말 예쁘네" 라고 하시는 거다. 흠.. 빈말일 수도 있지만 그래도 기분은 좋았다. 더더군다나 원장 선생님은 나름 유명한 분이시고 연세도 조금 있으신 분이라 경험에서 나온 말씀인듯 하여 더욱더 그랬을지도 모른다. - 그렇다. 난 팔불출 아빠다.

머리를 시원~하게 손질해 줬더니 다시 아기 모습이 되었다. ㅎㅎ 그래도 땀을 많이 흘리기는 매한가지이긴 하지만, 머리 감겨줄때 금새 감겨줄 수 있어 다행이라고 해야 할까?

엄마는 집에 있고 용돌이와 함께 또 자전거를 타러 나갔다. 장소는 역시! 늘 가던 집 근처 공원이다.

세발자전거

세발자전거를 타고 공원으로 고고씽!~~

세발자전거

아빠 뭐해요?

세발자전거

아빠 나 잘타지요?



자전거를 한참 잘 타던 녀석 갑자기 자전거에서 내리더니 끌고 가려고 한다.
이렇게도 해보고 저렇게도 해보지만 자기 맘대로 잘 안되는지 끌고가다 들고가다 혼자서 나름 열심히 노력한다.

세발자전거

왜 내 마음대로 안돼지 ㅡ.ㅡ?


뭐 결국은 아빠가 자전거 끌고 가고 용돌이는 걸어갔다 >.<


아마도 자전거를 끌고가는 아빠 모습을 봐서인지 나름 흉내를 낸다고 하는데 아직은 자전거가 자기 몸보다 크니 어찌할 바를 모른다.
좀더 자라면 자기 혼자 힘으로 타고도 가고 끌고도 가고~ 어서 어서 쑥쑥 자라라!^^

<보너스 영상>

자전거를 끌고 가다가 놀이터를 만났다. 놀이터에서 자기 나름대로 신나게 논다.
아빠는 저만치 떨어져 앉아서 용돌이의 노는 모습을 흐뭇하게 지켜보며 촬영만 할뿐!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좋은사람들
2009.06.29 09:07 신고
솔이도 이발(?)을 했던데~ 용돌이도 이발했네요~:)

돌이아빠
2009.06.29 21:18 신고
하핫 네~ 땀을 좀 많이 흘려서요 스포츠로 짧게 해줬습니다. 시원해 보이긴 한데 머리 길때랑은 또 다른 느낌이네요 ㅎㅎ
필넷
2009.06.29 09:25 신고
멀리뛰기하는 모습이 정말 제법인데요.
미래의 멀리뛰기 선수?
월요일 오전부터 비가 주룩주룩오네요. 즐거운 한주 되세요. ^^

돌이아빠
2009.06.29 21:19 신고
그쵸 점프~! 만 하는줄 알았더니 어느덧 넓이 뛰기도 하고 있떠라구요. 사실 바닥에 흙이 좀 뿌려 있어서 넘어지면 어쩌나 조마조마 하긴 했는데 잘 뛰더라구요. ㅎㅎ

비가 온 후 온도도 높고 습도도 높아서 스트레스가 그냥 >.<
하루 잘 보내셨어요?
추억 공장장
2009.06.29 09:45 신고
진우는 토요일날 미용실 갔다가 실패했습니다...
어찌나 자지러지게 울어대던지...
미용실에 들어가자마자 울더라구요...에효...
미용실을 바꾸던가해야겠어요...

돌이아빠
2009.06.29 21:20 신고
용돌이도 아마 진우정도 됐을때는 어찌나 울고 버둥거리던지 어느순간 가만히 잘 앉아 있더라구요.
역시 아이들에게는 머리 손질하는 솜씨 뿐 아니라 아이를 다룰 수 있는 능력(?)도 미용사 분에게 중요해 보이더라구요. 흠흠 진우도 좀 더 자라면 잘 할거에요.

근데 주용이랑 진우랑 누가 더 나이(?)를 먹었나요???
세미예
2009.06.29 09:53 신고
용돌아, 웰빙자전거 언제 배웠니. 자전거 잘타면 좋은 일 많이 생긴단다.
용돌아, 오늘도 재밌고 신나게 노세요.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한 주 되세요.

돌이아빠
2009.06.29 21:21 신고
ㅎㅎㅎ 자전거. 자전거 하니 생각나는게 거참 MB는 어쩔 수 없어 라는 생각뿐이더라는 >.<

세미예님도 행복한 한주 보내세요~
드자이너김군
2009.06.29 11:08 신고
용돌군은 언제 부터 자전거를 타기 시작했어요? 참 잘타고 노는군요.음..
비가 오더니 날씨가 급 좋아 졌내요.. 전 비를 다 맞고 왔는데.. ㅠㅠ
즐건 한주의 시작 되세요~

돌이아빠
2009.06.29 21:24 신고
언제부터 탔을까요 ㅡ.ㅡ?
관련 글타래를 보면 28개월 무렵에 처음 타보지 않았나 싶네용. 이제는 잘 타죠? 히힛 28개월 무렵에 두어번 태워주고 그 이후 잊고 잇다가 34개월 무렵에 본격적(?)으로 타기 시작한것 같아요.

비 맞으셨어요? 이런...비 개고 나서는 날씨가 >.< 정말 후텁지근 불쾌지수 쫘악!!!

그래도 행복한 한주 보내세용~
쭌맘
2009.06.29 11:19
조금있음..저 자전거..베란다 뒤켠으로 가고..새로운 자전거를 사야할꺼예요.. 쑥쑥 크는 용돌이덕분에^^

돌이아빠
2009.06.29 21:25 신고
하하하 그렇겠죠? 그래도 아직은 잘 타네요. 두발을 빙자한 네발 자전거는 아직인듯 해요. 내년정도면 준비를 해줘야 할것도 같긴 하지만^^;

말씀대로 쑥쑥 좀 자라줬으면 좋겠어요. 그럴러면 냠냠~ 잘 먹어야 하는데 말이죠.
MindEater™
2009.06.29 13:02 신고
용돌군 너무 귀여워요..
놀이터에서 다른아이들과 놀고 싶은가 봅니다. ^^*

돌이아빠
2009.06.29 21:26 신고
다른 아이들과 놀고 싶어한다...흠..생각해보질 않았네요.
사실 어린이집을 제외하고 엄마나 아빠랑 함께 놀러 나간 경우에는 다른 아이들과 함께 논다거나 놀고싶어한다거나 한 적이 없었던듯 한데...다만, 신기한 장난감 같은게 있으면 물끄러미 쳐다보기는 하더라구요. 흠흠...좀더 면밀한 관찰을!!!
신난제이유2009
2009.06.29 14:11 신고
저도 이발(?)했어요^ㅁ^
이제 놀이터에서 놀기만 하면 되겠는데요? 으흐흐..

돌이아빠
2009.06.29 21:26 신고
ㅋㅋㅋ 제이유님 이제 놀이터로 고고씽!~~~ 근데 꼭! 자전거를 타고 가셔야 합니다~~~ ㅎㅎㅎ
소인배닷컴
2009.06.29 14:15 신고
용돌이가 벌써 자전거를 타는군요. . . +_+

돌이아빠
2009.06.29 21:26 신고
자전거 타기 시작한지는 꽤 되었죠잉 히^^!
용직아빠
2009.06.29 14:59 신고
용직군도 돌 때까지 머리를 못가누어 혹시(?)하고..걱정많았답니다.
돌이도 두상이 잘~ 생겼나봅니다^^

돌이아빠
2009.06.29 21:27 신고
뭐 아이들 성장은 다 다르니까요. 믿고 있죠 뭐. 다만 아프지 않고 잘좀 먹어줬음 좋겠는데 >.<
두상이 잘 생기지는 않았는데 말이죠 사실 짱구에다가 짝짝이거든요 ㅋㅋㅋㅋㅋ
4-story
2009.06.29 17:18 신고
올만에 보는 용돌군...훌쩍 커버려 완전 총각이 된 것 같네요,^^

돌이아빠
2009.06.29 21:28 신고
헛 벌써 총각이 되어버림 안되는데 말이죠 ㅋㅋㅋ
그래도 가끔 보면(?) 많이 컸다 싶긴 해요. 히힛
강팀장
2009.06.29 18:16 신고
용돌이가... 드뎌~~~ 베스트 드라이브 길을 입문을 했군요. ^^

하하하하.. 저 순진한 표정이.. .그냥.... 어릴때 저를 보는 것 같습니다. 하하하. .^^

돌이아빠
2009.06.29 21:28 신고
헛! 강팀장님 이거 왜 이러십니까! 딱 제 모습이지요~~~~ ㅋㅋㅋ
지노다요
2009.06.29 19:24 신고
언넝언넝커서 두발 자전거를 타기를 ㅎㅎ
그때가되면 저희 대리점에 오셔서 자전거 사가세요 ㅎㅎ

돌이아빠
2009.06.29 21:29 신고
히힛 네!~ 여게바라님 그곳이 어디인가요!!!? 아마 내년쯤엔 두발을 빙자한 네발 자전거를 구비해야지 싶은데 말이죠^^!
지노다요
2009.06.29 23:06 신고
아버지께서 잠실쪽에서 대리점을 하시고 계시죠.ㅎㅎ
근데 요즘에는 완전 아동용은 완구계열로 빠져서 안나오고, 14,16인치 접이용이 주로 나온다는 ㅎ
돌이아빠
2009.06.30 07:57 신고
아. 완전 아동용은 완구가 된건가요? 잉? 아무리 아동용이라도 자전거는 자전거인데 >.<
글고보니 얼마전에 마트에 가서 보니 무신 애들 자전거가 기십만원이더라구요 ㅡ.ㅡ;;;
근데 잠실은 너무 먼데요 ㅠ.ㅠ
sapzzil
2009.06.30 00:47 신고
흠..우리 주하도 자전거 타는거 좋아하는데...아직 키가 작아서..발이 안다니..
그래도..사주고 싶긴 한데.. 버티고 있죠...ㅎㅎ

돌이아빠
2009.06.30 07:58 신고
아항 아직이로군요^^!
역시 자전거를 탈때는 발이 페달에 다아야 하고 그리고 가장 멀리 돌렸을때 약간 구부릴 수 있는 정도는 되어야 자전거를 어느정도 타더라구요. 용돌이도 그전에는 페달은 완전히 돌리지를 못해서 앞으로 조금 뒤로 조금 제자리에서 맴돌더군요 ㅋㅋㅋ
그래도 이제 슬슬 준비하셔야겠는데요?
후후파파
2009.06.30 01:06 신고
우리 서빈군도 자전거 배울때가 되었나 봅니다...
용돌이 자전거가 부러워지는것이...ㅋ

돌이아빠
2009.06.30 08:00 신고
서빈군도 자전거 배울때가 되었죠! ㅎㅎㅎ
자전거 타게 되면 좋은 점도 있고 나쁜 점도 있어요.
그 전에는 같이 나가면 자주 안아줘야 한다는 것이었는데. 자전거를 타고 나갈때면 그저 옆에서 지켜봐 주고 가끔 밀어주기만 하면 된다는. 근데! 자전거를 갑작스레 타기 싫어하면 끌고 와야 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