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일기라는 주제로 블로그를 시작 한지 어언 2년 2개월이 되어가고 있다. (벌써 숫자를 적게 되는 건가?)

블로그를 하면서 가장 많이 언급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숫자"가 아닐까 싶다.
특히나 육아일기라는 주제로 운영하는 내 블로그의 경우는 몇년몇월몇일은 태어난지 몇개월이고 며칠이 되었다. 라는 식의 내용을 포스팅에 꼭 포함시키므로 거의 모든 포스트에 숫자가 포함된다.

블로그

물론 그외의 경우에도 블로그에서 숫자란 빠질 수 없는 요소가 되었다.

블로그 개설한지 며칠이 되었습니다.
블로그 방문객이 100만을 돌파했습니다.
블로그 한달 수익이 100만원을 돌파했습니다.
블로그 구독자 수가 100명을 넘었습니다.
블로그 포스트 숫자가 1000개를 돌파했습니다.

등등. 기념할만한 일이 많을 수 있는 것도 바로 숫자의 힘이 아닐까 싶다.

숫자. 그 숫자가 블로그에 주는 의미는 무엇일까?

숫자

나에게 있어 블로그에 사용되는 숫자는 바로 내 아이가 태어난지 며칠이 되었고, 몇개월이 되었는지를 알게 해주는 의미가 있다.
또한, 그만큼 아니 그보다 더 내가 내 아이에게 어떤 아빠일까를 고민하고 이 월령대는 어떤 행동양식을 보이는 걸까? 즉, 아빠로서의 고민을 할 수 있게 해주는 중요한 단초라는 의미로서 숫자는 그 힘을 갖는 것 같다.

물론 블로그 다음뷰에서 몇등, 랭키닷컴에서 몇등, 야후 블로그 랭킹에서 몇등 하는 외적으로 판단해주는(각자의 기준으로) 순위라는 것도 중요한 의미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이번달에는 100만원 다음달 목표는 100% 더 수익을 올려야겠다. 그렇게 하기 위해서는 이런저런 전략으로 이런저런 주제로 포스팅을 해야겠다 라는 수익형 블로그에게 있어서 수익이라는 의미가 있을 것이다.

많은 의미가 담겨 있는 숫자. 그 숫자는 블로그를 운영하는 각자의 삶 속에서, 블로그라는 공간 속에서 각자에게 또 다른 의미를 부여하는 수단이리라.


그냥 숫자라는 것에 대해서 갑작스레 생각해 보게 되었습니다.
숫자 없는 블로그 세상 존재할 수 있을까요? 여러분에게 숫자는 어떤 의미인가요?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에게 블로그는 무엇입니까?]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신고





이전 댓글 더보기
바람몰이
2010.09.03 11:21 신고
저는 그저 감사할 따름이더라구요. 250여만명에 가까운 방문자가 오니까 '어떻게 이런 글도 읽어주시나..' 싶었습니다. 부끄럽기도 하고, 감사하기도 하구요...사실 블로그 운영하면서 숫자가 절대적인 건 아니지만 아예 무시할 수도 없지요. 그저 최선을 다해 블로깅을 즐기다보면 숫자는 자연스레 따라오는 게 아닐까 합니다.

돌이아빠
2010.09.06 07:00 신고
블로그에서 숫자를 정말 무시할 수는 없지요 아무래도 말이죠.
바람몰이님 말씀대로 연연해 하지 않고 나를 따를 수 있도록 잘 컨트롤을 해야 하는데 쉽지가 않네요 ㅎㅎ
블로군
2010.09.03 11:22 신고
뭔가 말하려다 턱~ 막혔습니다..^^;;;;;

돌이아빠
2010.09.06 07:01 신고
헉! 그 느낌! 무슨 느낌인지 1000000% 공감합니다.
뭐라고 해야 하나 할말이 분명 있는데 그게 글로 풀어지지 않는 그런 경우. !
MastmanBAN
2010.09.03 11:55 신고
맞는거 같습니다. 학교 다닐때 성적표 나오늘날 등수 때문에 숫자에 민감하게 군적은 있어도 블로그를 하면서 이렇게 매일 매일 숫자에 연연해 보긴 처음인거 같습니다. 꼭 숫자에 노예가 된듯한 느낌... ㅋㅋㅋ

돌이아빠
2010.09.06 07:03 신고
ㅋㅋ 정확한 표현! 블로그를 시작한 이래 정말 숫자의 노예가 된 듯 합니다. 돈의 노예가 되면 안되듯이 블로그 숫자의 노예가 되어서는 안되는데 그게 잘 안되네요 ㅋ
별군
2010.09.03 12:06 신고
가끔 저렇게 포스팅하시는 분들을 보면 부러워했었는데;;ㅋ
전 언제쯤 저렇게 숫자를 쓴 포스팅을 할 수 있을련지;;
가끔 뭔가가 지나갈때면 깜빡하고 넘어갑니다;ㅋㅋ

돌이아빠
2010.09.06 07:04 신고
저도 부러워요 ㅠ.ㅠ
해야지 하면서도 한눈 팔거나 딴 생각하다보면 지나가버리고 ㅋㅋㅋ
iPhoneArt
2010.09.03 12:12 신고
윽..트..트래픽요..ㅜㅜ

돌이아빠
2010.09.06 07:04 신고
트래픽 ㅠ.ㅠ 100000% 공감합니다!

2010.09.03 12:57
비밀댓글입니다

돌이아빠
2010.09.06 07:04 신고
헉스 >.<
DanielKang
2010.09.03 14:06 신고
결국 숫자는 블로깅을 하는 힘이겠지요
반응 없는 블로깅은 재미없으니깐요.

돌이아빠
2010.09.06 07:05 신고
네 아무래도 그렇죠. 근데 그게 뭐랄까 내가 데리고 놀아야 하는데 숫자에 놀아난다는 느낌이랄까요? 뭐 그래서는 안되겠다 싶다는 생각도 들고 ㅋㅋ
Zorro
2010.09.03 14:39 신고
아.. 그러고보니 제가 블로그 시작한지가 한1년정도 된거 같은데..
정확히는.. 한번 알아보고 싶네요^^ 포스팅숫자등.. 블로그에서 숫자의 의미는 꽤 크죠~

돌이아빠
2010.09.06 07:05 신고
하하하 맞아요 맞아요 가끔 혹은 자주 궁금해진다니까요 ㅎㅎㅎ
주리니
2010.09.03 14:41 신고
가끔 한참이나 지난 게시글을 들춰 볼때가 있어요.
그때의 나와 지금의 나는 외형적으로 변함이 없어 뵈는데
글속에 깃든 마음과 자세는 현저한 차이가 있습니다.

블로그의 수치상의 의미는 제게 큰 의미가 없지만
지나온 시간들과 현재를 들여다볼땐 그만큼 더 성숙한 나를 발견할 수 있기에
조금더 지나온 숫자만큼이 의미 있지 않나.. 그런 생각을 합니다.

돌이아빠
2010.09.06 07:06 신고
글속에 깃든 마음과 자세. 그러고보니 글 쓰는 스타일이네 담아내는 힘도 많이 달라진 듯 합니다.

멋진 말씀 저도 함께 새겨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마이다스의세상
2010.09.03 16:20 신고
숫자란 나이에 불과하죠.. (엥?)

돌이아빠
2010.09.06 07:06 신고
우잉 ㅡ.ㅡ? ㅋㅋ
컴투스
2010.09.03 17:06 신고
안녕하세요. :)
저에게 블로그 숫자의 의미란?
제가 블로그에 손을 땔수 없는 가장 큰 재미이자
또다른 목표가 되는것 같아요. ㅎㅎㅎ;
좋은 포스팅 정말 잘읽고 갑니다.
다시한번 블로그를 돌이켜보는 계기가 된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

돌이아빠
2010.09.06 07:07 신고
컴투스님 반갑습니다~

캬 손을 뗄 수 없는 가장 큰 재미!!!!! 10000% 공감합니다. ㅎㅎ

블로그를 하면서 다양한 목표 설정을 가능하게 해주는 숫자! 그 의미는 정말 크죠~
어설픈여우
2010.09.03 17:38 신고
그러게요~
블로그 하면서 방문자 조회수부터 시작해서
자꾸만 숫자에 연연하게 되는것 같네요...
숫자 없는 블로그?
상상이 안되는데요...ㅎ

돌이아빠
2010.09.06 07:08 신고
하하 맞아요 맞아요 숫자 없는 블로그는 상상도 안된다는 ㅋㅋ
저도 열심히 연연해 하고 있습니다.
근데 요즘 들어 방문객 수가 줄어들어 걱정입니다 ㅠ.ㅠ ㅋ
M군.
2010.09.03 18:09 신고
블로그 포스팅의 개수는 = 경험치?ㅋ

돌이아빠
2010.09.06 07:09 신고
앗! RPG의 경험치? ㅋㅋㅋㅋ
제 생각에는 포스팅의 개수는 레벨! 방문객 수는 경험치!~~~ ㅎㅎㅎㅎ

2010.09.03 19:13
비밀댓글입니다

돌이아빠
2010.09.06 07:09 신고
ㅎㅎ 그러시군용. 드디어 경지에??? ㅋ
White Rain
2010.09.03 21:29 신고
숫자에 대한 의미부여는 사실 허망하더군요.
저는 그런 숫자보다 여전히 '신선함을 갈망'하고 있답니다. 타고난 성격 탓이기도 하지만 스스로 지겹다는 생각을 너무 많이 하고 있어요. 뭔가 좀 청량음료같은 느낌, 그런 분위기를 발굴해 내기 위해 고민하고 있답니다.

돌이아빠
2010.09.06 07:10 신고
신선함. 오 멋진 표현!!!!
청량음료같은 신선한 분위기를 발굴해 내기 위한 고민. 멋지십니다~! 저도 배워야겠어요
카토(kato)
2010.09.04 11:46 신고
붕어빵의 앙꼬같은 관계...랄까요-
없음 허전한..ㅎㅎ

돌이아빠
2010.09.06 07:10 신고
하하 앙꼬 같은 관계~~~ 공감 공감~
ageratum
2010.09.04 16:48 신고
블로그에 숫자가 없다면 재미가 없죠..ㅋㅋ
방문자 몇만 돌파 뭐 그런..^^:
재밌는거 같아요..ㅋㅋ

돌이아빠
2010.09.06 07:10 신고
크 그쵸. 그러면서 내공이 쌓이는 것 같습니다~
폴라베어뱅크
2010.09.07 13:28 신고
얼마전까지만 해도 블로그에 찍히는 다양한 숫자에 연연해 하곤 했는데..
일이 바쁘고 블로그도 불규칙하게 운영하게 되니까
이제는 당장의 숫자에 크게 신경쓰지 않게 되더군요.
언젠가는 알아서 숫자가 바뀌겠지 하면서 말이예요. ㅋ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돌이아빠
2010.09.07 20:45 신고
아항 또 그럴수도 있겠네요 ㅎㅎㅎ
저도 좀 그리 되어야 하는데 크 쉽지가 않네요 ㅋㅋ
백전백승
2010.09.08 11:08 신고
숫자에 신경안쓰려고 하는데 이번에는 다음뷰에 나오는 숫자에 관심이 가네요. 참 숫자를 무시하기는 힘든 것 같아요.

돌이아빠
2010.09.08 20:38 신고
크 맞아요 숫자에 초연해지려고 하면 뭔가 나오고 뭔가 나오고 그래서 ㅋㅋ
예문당
2010.09.08 15:45 신고
숫자가 전부는 아닌데, 은근히 신경쓰이는 것 같아요.
블로그에서도.. 삶에서도요.
숫자가 높으면, 힘이 나더군요. 숫자는 힘이다. ㅎㅎㅎ

돌이아빠
2010.09.08 20:38 신고
맞는 말씀이세요 은근히 신경 쓰이더라구요. 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