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블로그이야기

용돌이 이야기 10문 10답

돌이아빠 2008. 8. 28. 23:14
반응형

10Q/10A

티스토리와 만난 첫 날을 기억하세요?
여러분들이 들려주는 티스토리의 기억들을 남겨주세요!
Q1 : 블로그 개설일은 언제인가요?
A :2008년 7월 9일 입니다.
Q2 : 누구에게 초대를 받았나요? 초대해준 분을 소개해주세요!
A : 러빙이님께서 초대를 해주셨습니다. 아직 학생 신분이신데도 열혈 블로그 매니아이시지요.
Q3 : 지금 당신의 블로그 현황은 어떤가요?
A : 글 수 - 91개 / 댓글 수 - 215개 / 트랙백 수 - 11개 / 방명록 수 - 22개
Q4 : 블로그 이름의 뜻은 무엇인가요?
A :아들 녀석 애명이며 이 블로그의 주된 주제가 이 녀석에 대한 이야기랍니다.
Q5 : 블로그를 하면서 가장 좋았던 기억이 있나요?
A :많은 분들을 만나고 좋은 사진 글들을 볼때마다 좋아요.
Q6 : 블로그를 하면서 달라진 것이 있다면?
A :글쓰기에 대한 거부감? 이 많이 사라진듯 합니다.
Q7 : 나만 아는 티스토리의 숨겨진 기능은 무엇인가요?
A :아직은 없는듯 한데요?
Q8 : 앞으로 어떤 블로거가 되고 싶나요?
A :평범한 그러나 꾸준한 블로거가 되고 싶군요
Q9 : 당신의 블로그 친구를 소개해주세요!
힘이 되는 블로그 : 제 Link에 있는 블로그분들~
재미있는 블로그 : 호박툰님 블로그요!~~~
존경스러운 블로그 : ...
특이한 블로그 : 특이한건 아직...블로깅 초보라서^^;;;;
멋진 블로그 : 제 블로그를 제외한 모든 블로그~
아름다운 블로그 : pennpenn님 블로그와 비바리님 블로그(멋진 사진들이 많아요~)
절친한 블로그 : 흠....Krang님, jjoa님, 피앙새님, MindEater님 등등? (저혼자만의 착각 ㅡ.ㅡ?????)

여기에 없다고 절대 서운해 하지 마세용~~~~
Q10 : 내 블로그를 구독하거나 즐겨 찾는 분들에게 한 말씀 해주세요!
A :변변찮은 블로그 좋게 봐주셔서 정말 감사드리고, 꾸준한 블로깅으로 보답하겠습니다.

반응형
댓글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헛! 티스토리 새 관리자 얼리어답터 돌이아빠님! ㅎㅎ
    저도 덕분에 힘이 됩니다. 그 힘 아껴두었다가 푸샵에 보태쓰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__)

    덧) 블로그 시작하신지 생각보다 얼마 안되셨네요.
    근데 왜 몇 달 알고 지낸 것 같은지.. :)
    2008.08.29 00:01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그러게요 저도 알고 지낸지 꽤 된것 같아요 ㅋㅋ

    저는 추석은 지나야 푸샵! 시작할 듯 합니다.

    지난주부터 시작된 감기몸살이 아직도 제 팔다리를 붙잡고 놔주질 않네요.
    2008.08.29 00:06 신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seal 달고 돌아다니다 방문했습니다 ㅎ 저도 아는 블로거님들 몇분이 보이네요 ㅎ 2008.08.29 10:39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반갑습니다. st.Ashley님~
    다섯다리만 건너면 다~~~아는 사람이라잖아요 ㅋㅋ
    2008.08.29 10:42 신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용돌이 덕분에 돌이 아빠를 티스톨에서 만난건가요?ㅎㅎㅎ
    기특한 녀석....ㅎㅎㅎ
    정말 블로그 시작하신지 얼마 안되네요....우와~
    근데 저도 Krang님 처럼 왜 이리 오래 된 것 같은지...ㅎㅎ
    2008.08.29 16:17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쪼아님^^ 맞아요 맞아요 저도 참 오래된것 같은데 가끔은 깜짝 놀란답니다. ㅎㅎ

    항상 좋은 글 잘 보고 있습니다.^^
    2008.08.29 17:17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ludensk 트랙백확인이 늦었네요ㅠㅠ
    거의 2달되셨는데 글이 100개에 가깝다니 대단하십니다ㅎ
    역시 재밌는 블로그는 저와 같은 호박툰이네요ㅎㅎ
    2008.08.30 12:2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LIVey 님 역시 재미는 호박툰이죠~

    호박투님 참 대단하신거 같아요 ㅋㅋ
    자주 놀러가겠습니다.~
    2008.09.01 09:51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