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용돌이의 네번째 맞는 생일이다. 한국 나이로 하면 다섯살이 되는 것이고 만으로 4살이 되는 날이다.
용돌이가 태어났을 때 부터 오늘까지의 일들이 주마등처럼 머리속에 흘러간다.

엄마 뱃속에서 무럭무럭 자라 세상의 빛을 볼 때 탯줄을 자르던 순간과 그 느낌.

용돌이

누워서 눈만 껌뻑껌뻑 하거나 갑작스레 하품을 하던 그 순간들.

용돌이

만지면 아플까? 안아주면 떨어뜨릴까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했던 초보 아빠
처음으로 눈을 맞춰주던 그 순간.
목을 가누고, 뒤집기를 하고, 배밀이를 하던 그 순간들.
조금은 촌스러운 백일 사진.

용돌이

일어서지도 못하는 아이를 잡고 걸음마~ 걸음마~를 외치던 그 순간들.
처음으로 일어나 앉고, 벽을 붙잡고 자신의 두 발로 힘차게 일어서던 그 순간들.

용돌이

엄마~ 를 처음으로 불러주던 그 순간.
아빠~ 를 처음으로 불러주던 그 순간. 하지만, 이내 아빠는 없어지고 빠~ 빠~로 변해버렸을 때의 아쉬움.
처음으로 두발을 하나씩 떼며 걷던 순간.
말을 하게 되고, 손으로 물건을 잡고 웃어주던 그 순간들.

용돌이

생각해보면 아이를 낳아 기른다는건 큰 축복이 아닐까 싶다.
물론 현실적으로는 정말 힘들고 어려운 것이 바로 출산과 육아이긴 하다.
하지만, 그만큼 아니 그것보다 더 많은 기쁨과 행복과 사랑을 주므로 나에게는 큰 기쁨이다.

아이의 생일이다. 아이에게도 축하를 하고 지금까지 큰 탈 없이 잘 자라줘서 고맙다.
하지만, 무엇보다 출산의 큰 고통(기쁨)을 견뎌내며 지금까지 잘 키워준 아내에게 더 큰 사랑과 고마움을 보낸다.


[2010년 3월 25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461일째 되는날.]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blueway
2010.03.25 12:40 신고
생일 축하해요
아이들 자라는게 무척 빠르죠...시간이 빨리가는 건가요
용돌이가 엄마아빠에겐 큰 기쁨을 주는군요^^

돌이아빠
2010.03.25 17:24 신고
네 정말 빨리가네요. 그때 당시에는 참 시간이 안간다고 해야할지 안자라는것 같았는데 지나놓고 보면 어느순간 문득 참 많이 컸다 싶어지더라구요.

감사합니다~
MastmanBAN
2010.03.25 12:46 신고
정말 아이를 낳아 기른다는게 힘든 부분도 있지만 그 힘든 부분 속에서도 기쁨이 많은거 같습니다.저도 두아이의 아빠지만 애들이 귀찮게 할때는 짜증도 나긴 하지만 그래도 이쁜 모습이 더욱 많기에 힘들어도 참는거 같습니다.
그리고 애기 생일 축하 드립니다. ^^

돌이아빠
2010.03.25 17:24 신고
맞아요 기쁨과 행복을 주니 시름을 다 잊게 만들어주죠~
순간 순간 힘들고 화나곤 하지만 역시~ 좋은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판다(panda)
2010.03.25 13:29 신고
우아 생일이군요..
생일 축하한다는 말을 꼭 전해주세요..

돌이아빠
2010.03.25 17:25 신고
헤헤~ 네 판다님 꼭~! 전할께요~~~ 감사합니당
부지깽이
2010.03.25 14:09
아기때는 통통했었군요.
어릴때 얼굴이 그대로 남아 있습니다. ^^

용돌군, 생일 추카추카!!

돌이아빠
2010.03.25 17:25 신고
그쵸? 애기때 얼굴이 그대로 남아 있더라구요 ㅎㅎㅎ

감사합니다~~~~
바쁜아빠
2010.03.25 15:57
아주 오랜만에 들어와봤는데 용돌이가 생일이었네요.
축하축하합니다. 용돌이와 부모님 모두에게요..

돌이아빠
2010.03.25 17:26 신고
네~ 오늘이 용돌이 녀석 생일이네요~ 헤헷 감사합니다~!!!
부스카
2010.03.25 17:10
아이구~ 오늘이 용돌이 생일이군요.
그 녀석 오늘 하루 즐거웠나 모르겠네요. ^^
육아 순간순간은 힘들지 몰라도 그래도 무탈하게 잘 자라주는 아이를 보면 그게 보람 아니겠습니까?

오랜만에 찾아 뵙습니다. ^^;
편안한 저녁 되세요~

돌이아빠
2010.03.25 17:27 신고
음 지금 저녁 함께 먹으려고 퇴근길입니다~
기분이 200% 업되어 있다네요 ㅎㅎㅎ

맞아요 말씀대로 순간 순간은 힘들지 몰라도 잘 자라주고 기쁨과 웃음과 행복을 함께 주니 그게 보람이고 행복입니다~

감사합니다~~~
이곳간
2010.03.25 18:16
용돌이 생일 축하해요^^

돌이아빠
2010.03.25 23:08 신고
헤헷~ 감사합니다^^!
초하(初夏)
2010.03.25 20:32 신고
정말 많이 컸네요. 4번째 생일을 축하한다~~
지금처럼 무럭무럭 건강하게 잘 자라길 바란다!

돌이아빠
2010.03.25 23:08 신고
그러게요 옛날 사진 뒤적이다 보니 정말 많이 자랐다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ageratum
2010.03.26 00:09 신고
용돌이 생일 축하해요~^^
아이는 정말 하루가 다르게 크는거 같네요..^^
앞으로도 쑥쑥 잘 자라길 바라겠습니다..^^

돌이아빠
2010.03.30 08:33 신고
답글이 너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정말 하루가 다르게 자라요. 근데 정작 부모는 매일 보니까 잘 모르고 있다가 어느 순간 야 벌써 이렇게 컸어? 한답니다. ㅎㅎ
엑셀통
2010.03.26 00:43 신고
돌아 생일축하한다~ 태어날적부터 저리 성장순서대로 사진을 모아놓으신걸 보면서 글을읽으니 (남의자식이지만) 찡~한데요?

돌이아빠
2010.03.30 08:33 신고
감사합니다~~~~~
사진을 좀 더 올려볼라다가 중간에 사진이 없어서 ㅠ.ㅠ
잘 키우겠습니다!~
촌스런블로그
2010.03.26 00:45
우리 아이들도 저럴 때가 있었나 하고 새로워 지는 군요^^
아이들 커가는 모습 보면 정말 사랑스럽습니다.

돌이아빠
2010.03.30 08:34 신고
감사합니다.~ 정말 아이들 커가는 모습 보면 정말 사랑스러워요~ 잘 키우겠습니다!~
Raycat
2010.03.26 01:53 신고
생일 축 입니다...ㅎ.ㅎ.

돌이아빠
2010.03.30 08:34 신고
ㅎㅎ 감사합니다.~~~!
후후파파
2010.03.26 05:40 신고
어제가 돌이의 생일이었네요...늦었지만 축하해요~~
이제까지 건강하게 자란것처럼 앞으로도 쭉 건강한 아이로 성장하길 바랍니다...^^

돌이아빠
2010.03.30 08:35 신고
감사합니다~~~ 잘 키우겠습니다^^!
둥이 아빠
2010.03.26 10:03 신고
많이 컷네요.. 저희 아이들도 태어나자 마자 그 사진보면 어찌나 기분이 묘한지 모르겠더라구요..

시간이 금방 가는거 같아요...

돌이아빠
2010.03.30 08:35 신고
맞아요 수혀니 소혀니도 정말 많이 자랐더라구요.
눈깜짝할 새인것 같아요. 쑥쑥 건강하게 잘 키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JooPaPa
2010.03.26 13:05 신고
크,, 용돌이 소시적 사진.. 색달라요 ㅋㅋ
뿌듯 하시겠습니다.
앞으로도 건강하고 지혜롭게 자라길!!

돌이아빠
2010.03.30 08:37 신고
크 제가 봐도 새롭고 그러네요. 언제 이렇게 컸나 싶기도 하고 ㅎㅎ 감사합니다^^!
드자이너김군
2010.03.26 14:50 신고
저렇게 신생아때 사진과 보니까.. 정말 많이 컷군요.
용돌군~~ 생일 축하해요~

돌이아빠
2010.03.30 08:38 신고
그쵸? 정말 많이 자랐어요.
예준이도 많이 자랐죠? 아마 신생아때랑 비교해 보면 깜짝 놀라실거에요~ 감사합니다^^!
DanielKang
2010.03.26 14:53 신고
Happy Birthday to 용돌군
Happy Birthday to 용돌군
Happy Birthday dear 용돌군
Happy Birthday to 용돌군.. ㅎㅎㅎ

돌이아빠
2010.03.30 08:38 신고
하하 감사합니다 DanielKang님~~~! ㅋㅋ
아지아빠
2010.03.28 12:18
용돌이의 생일이군요!!
너무너무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건강하게 쑥쑥 잘 자라거라~~~

돌이아빠
2010.03.30 08:39 신고
감사합니다~~~ 아지아빠님 말씀대로 앞으로도 건강하게 잘 키우겠습니다~~!
키덜트맘
2010.03.30 16:32 신고
늦었지만 똘군 생일 축하합니다요~
울 연우씨도 얼마전에 생일이었는데
미역국도 안끓여주고, 저녁엔 간단히 밥 멕이고, 케익만 갖고 생일파티 해주고 말았거등요?
담날 아침 연우가 그러더군요
왜 미역국은 안끓여주냐구ㅠㅠ

돌이아빠
2010.03.30 21:01 신고
감사합니다^^!
연우도 생일이었군요~ ㅎㅎㅎ
음. 저희는 간단히 외식을 했습니다. ㅋㅋ 왜 미역국 안끓여주셨어요? ㅋㅋ
유아나
2010.04.01 09:43 신고
늦었지만 축하드립니다. 블로그 이사하느라 못 챙긴게 참 많네요 ㅠㅠ

돌이아빠
2010.04.01 20:25 신고
감사합니다~~~
얼렁 이사한 집 구경하러 갈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