깔끔하고 유용한 나무 닯은 책갈피

저는 주로 출퇴근 시간에 책을 읽습니다.
그러다 보니 한권을 잡으면 끝까지 읽을 시간이 안되어 중간 중간 끊기게 되는데요.
이 깔끔한 책갈피를 만나기 전까지는 책을 접어서 읽었던 페이지를 구분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예상하시는 것처럼 책은 종이로 만들어져 한번 접게 되면 그 흔적이 아주 오래 갑니다.
거기다 보기에도 좋지 않습니다. 그래서 대용으로 길거리에서 나눠주는 명함형 전단지 등도 이용해 봤는데요.
그 작은 크기의 전단지의 경우 다음번 책을 읽으려고 할때 구분하기가 그리 쉽지는 않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또한, 먼저 빼서 다른 페이지에 끼워서 넣어두고 책을 읽어나가게 되는데, 책 읽기를 중간에 또 멈춰야 하는 경우 그전에 끼워뒀던 책갈피 등을 다시 찾아서 끼워 넣어야 하는 번거로움 또한 있었습니다.

책갈피

오늘도 용돌이가 모델^^!

책갈피

나무 모양같지요? 가격도 보이는군요



하지만! 이번에 만난 깔끔한 나무 닮은 책갈피는 재질도 마음에 들고 책을 겉에서 봤을 때 북마크가 확실하게 구분되어 이전에 읽었던 페이지를 쉽게 찾아갈 수 있습니다. 거기다 이번에 내가 읽은 전체 페이지수를 마킹해 두는데도 사용 가능합니다.
즉, 책을 중간에 덮어야 하는 순간 책의 오른쪽 편(즉, 다음에 읽어야 하는 페이지 쪽)에 꽂아두지 않고, 지금까지 읽었던 부분쪽에 이 책갈피를 끼워두면 손쉽게 읽어야할 페이지도 찾을 수 있고 다시 중간에 책을 덮어야 하는 때에서 쉽게 쑥~ 빼서 다시 꽂으면 되니 정말 간편합니다.

이 책갈피의 재질은 천 재질입니다. 그런데 가격이 생각보다 조금 되는 듯 합니다. 하지만 4개가 세트로 구성되어 있으니 개별 가격은 그리 나쁘지 않은 듯 합니다. 철제로 된 책갈피도 사용을 해봤는데 책도 무거운데 그 녀석까지 무게를 더하니 조금 그렇습니다.
거기다 가방안에 넣어두면 책에서 빠져버릴 수도 있는 단점 또한 존재하며, 가격도 꽤 나간답니다.

여러가지 면을 봤을 때 나무 닯은 천 재질의 책갈피는 괜찮은 선택이 될 수 있을 듯 합니다.

성공과 좌절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성공과 좌절 입니다. 요즘 읽고 있는 책입니다.

다만, 천 재질이다보니 두께가 조금 됩니다. 그래서 책이 좀 부해지는 그런 느낌은 지울 수가 없네요.

책갈피

깔끔하게 북마크할 수 있습니다.

책갈피

옆에서 보면 이런 모습이 됩니다.



시험 삼아 한장에만 끼워도 보고 여러장에도 끼워도 봤는데요 두가지 겨우 모두 가방 안에 넣어둬도 빠지지 않고 제 자리를 잘 지키고 있네요.

책갈피

뒷면입니다.

책갈피

앞면입니다. 책에 꽂는 부위입니다.



책을 자주 읽으신다면 괜찮은 선택이 될 수 있을 듯 하고, 책을 좋아하는 주변 지인분들에게 선물로도 나쁘지 않을 듯 합니다.

나무로된 깔끔한 책갈피 한번 이용해 보시면 어떨까요?







Sibnt
2009.11.21 23:15 신고
책갈피는 거의 책살때 딸려오는 책 소개지나[;]
아니면 종이로 만들기도 하고, 아직 특별히- 사본적은 없는것 같네요 ^^;
선물용으로 좋을것 같아요 :)

돌이아빠
2009.11.23 21:47 신고
저도 책 소개지 등을 이용하곤 했는데 그게 좀 불편한감이 있었답니다. 반면에 이 녀석은 그런 불편이 없어 괜찮지 싶어요. 선물로도^^
까칠이
2009.11.21 23:54 신고
아~ 이거 맘에 쏙드네요~

돌이아빠
2009.11.23 21:49 신고
하핫 그렇다면 하나 들여 놓이시는 것도^^
예스비™
2009.11.22 08:11 신고
아이디어가 좋네요.
나중에 만들어 사용해봐야겠어요~ㅋ
남은 주말 행복하세요.

돌이아빠
2009.11.23 21:49 신고
앗! 예스비님은 직접 제작을 하시는거군요!
쭌's
2009.11.23 00:11 신고
오~~ 너무 좋은데요??? 너무 오랜만에 들려서 잊어 버리시지는 않았는지 모르겠네요..ㅜㅜ

돌이아빠
2009.11.23 21:50 신고
하하 잊어버리다니요^^ 쭌님 반갑습니다요~~~
아지아빠
2009.11.23 02:40
책이 접히는 일이 없겠군요..^^
요거 하나씩 가방에 넣어다님 좋겠어요..ㅎㅎ

돌이아빠
2009.11.23 21:50 신고
네! 다른것보다 책 접힐일 없고 바로 바로 확인이 되어 좋습니다~
못된준코
2009.11.23 10:29 신고
헛 괜찮은걸요. 일단 실용성도 좋고....디자인도 예쁘네요.

돌이아빠
2009.11.23 21:51 신고
네~ 거기다 책과는 확! 구별될 수 있어서도 좋구요~
JUYONG PAPA
2009.11.23 11:05 신고
하나 사야겠네요.

돌이아빠
2009.11.23 21:51 신고
네^^!
영웅전쟁
2009.11.23 11:30 신고
멋진 아이디어이군요..
잘보고 갑니다.
멋진 한주 되시길 바랍니다.

돌이아빠
2009.11.23 21:53 신고
영웅전쟁님도 멋진 한주 되세요~
Sakai
2009.11.23 11:36 신고
오~저거 좋은데요.하나 탐이 납니다.그러나 저는 훈임정음이 들어가있는 책갈피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돌이아빠
2009.11.23 21:53 신고
오홍 훈민정음이 들어간 책갈피 왠지 의미심장합니다^^!
함차가족
2009.11.23 13:22
음~ 저런 아이디어상품이.. 정말 깔끔하네요,,울함차도 책읽을적에 중간중간 명함을 책갈피 대용으로 쓰던데,, 저 저것 만들수 있을것같아요.재질은 같을수 없지만은, 한번해봐야겠네요,, 잘보고갑니다,

돌이아빠
2009.11.23 21:54 신고
앗! 함차님도 직접 제작을 하시는건가요!!! 와웅~ 대단하세요~ 함치님도 책 많이 읽으시니 도움이 되실 듯 해용^^
드자이너김군
2009.11.23 13:33 신고
이야.. 정말 맘에 쏙 드는군요. 책이 망가질 염려도 없고..
김군은 명함을 쓰는데.. 부르주아 시군요.

돌이아빠
2009.11.23 21:55 신고
네! 책이 망가질 염려가 없어서 좋습니다~
저도 명함 가끔 사용해 봤는데 잘 구분이 안가는 경우도 있어서요. 부르주아라니요 ㅎㅎㅎ 아시면서~! ㅋㅋ
아빠공룡
2009.11.23 13:38 신고
소재가 나무인줄 알았는데... 모양이 크리스마스트리모양이네요^^
멋지네요!

돌이아빠
2009.11.23 21:56 신고
하하하 나무소재는 아니공^^ 말씀 듣고 보니 트리모양이네요~ ㅎㅎㅎ
엑셀통
2009.11.23 13:39 신고
전 책 테두리를 감싼 홍보물을 책갈피로 사용한답니다. 다 읽고나면 표지가 좀 험해지는 경향이 있지만..
책갈피를 잘 사용하지 않게 되는군요..

돌이아빠
2009.11.23 21:57 신고
아. 테두리 감싸고 있는 홍보물. 그것도 괜찮긴 한데 좀 길어서 불편하지 않나요? 책갈피 그냥 끼워두고 빼두고 해서 불편할 수도 있는데 이건 끼워둘때 왼쪽면에 끼워두면 만사 OK 더라구요. 선우 어머님이 직접 만들어주신다는데요? ㅎㅎ

2009.11.23 21:47
비밀댓글입니다

돌이아빠
2009.11.23 21:58 신고
늘 감사한 마음입니다^^!
근데 3:2가 더 괜찮나요? 와이드(16대9였나요?)는 사용해 봤는데 ㅎㅎ

2009.11.23 22:08
비밀댓글입니다
돌이아빠
2009.11.23 22:13 신고
아항!!!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정말 함 해야 하는데 >.<
소이나는
2009.11.23 22:07 신고
이런 책갈피가 있군요. 한장에 끼워두는 것은 가방안에 넣어두고 다니면
책장이 찌저지기도 해서, 그냥 영화표 같은 걸로 책갈피를 하고 다니는데..
좋아보이네요 ^^

돌이아빠
2009.11.23 22:13 신고
네~ 이런 책갈피도 있더라구요. 저도 처음 알았습니다.
영화표, 명함, 책 소개지 다양한 방법들이 많은데 이 녀석 괜찮아 보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