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블로그 교과서] 세상과 소통하는 지름길, 블로그

블로그를 만들어서 육아일기 등을 기록해 온지 벌써 9개월이 되었는데, 블로깅을 하면서 항상 느꼈었던 점이 블로그에 대해서 모르는 것이 너무 많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던 차에 위드블로그에서 진행한 블로그 교과서라는 책의 캠페인이 있어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정말 참여하길 잘했다는 생각입니다^^!

이 책은 블로그를 처음 접하시는 분이나 블로그를 운영하시는 분 그리고 블로그가 무엇인지 모르셨던 분들 모두 다 읽어보면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는 책입니다.

블로그의 역사, 블로그와 웹 2.0과 관련된 다양한 기술들과 관련 용어들을 다양한 그림등과 함께 정말 쉽게 풀어주고 있습니다.
또한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주의해야 하는 사항, 그리고 블로그의 미래에 대해서도 다양한 실례와 그리고 자료 등을 기준으로 잘 풀어주고 있습니다. 책 제목이 왜! 블로그 교과서인지 한번 통독해 보시면 절로 고개가 끄덕여지지 않을까 합니다.


블로그 교과서를 읽으면서 도움이 되었거나 기억에 남는 부분들을 중심으로 이 책의 내용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제7장 트랙백과 RSS 활용 가이드에 있는 4. RSS의 목적 및 전체 공개와 부분 공개의 차이


RSS는 원본에 대한 요약이 목적입니다. RSS의 역사나 규약을 보면 RSS는 원문을 구독하기 위한 규약이 아닌 요약문이 되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저는 현재 RSS 발행 시 원문 전체 공개를 기본으로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저자는 전체 공개보다는 RSS의 원래 목적인 요약 제공을 위한 부분 공개가 좋다고 이야기 합니다. 저자는 그 이유를 다음과 같이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RSS 요약문으로 제공하는 것이 바람직한 이유

1. RSS의 본래 의도는 콘텐츠 자체가 아니라 요약을 통해 콘텐츠의 가치를 판단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하는 것입니다.
2. HTML이 포함된 RSS는 순수 텍스트에 비해 접근성이 떨어집니다.
3. PC 기반이 아니거나 장애인용 RSS 수집기처럼 HTML을 사용할 수 없는 RSS 수집기도 많습니다.
4. HTML 문법을 모르는 블로거에 의해 비 표준 HTML 코드로 작성된 코드는 시맨틱웹 환경에 걸림돌이 될 수 있습니다.
5. 요약문은 트래픽을 적게 차지하고 RSS 수집기에서 리소스 점유율이 낮습니다. 특히 RSS 안에 동영상 파일을 제공하는 경우에는 부하가 많이 걸립니다.
6. 전문을 공개할 경우 이를 마음대로 써도 된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아 저작권 피해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7. 본문을 삭제하거나 수정해도 RSS에는 반영되지 않습니다.

자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저는 이 내용들을 읽고 전체공개 정책을 고수할지 아니면 부분공개로 변경할지 심각하게 고민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위 7가지 이유 중에서 3, 4, 5, 6, 7 번에 대한 내용이 저의 결정에 많은 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제8장 블로그로 행복해진 사람들 3. 착한 블로거 콤플렉스에서 벗어나기


제목이 이상하죠? 블로그로 행복해지기 위해서 착한 블로거 콤플렉스에서 벗어나야 한다? 착한 블로거란 콤플렉스란 무엇일까요?

착한 블로거 콤플렉스는 사람들에게 나쁜 블로거로 비치거나 평가 받는 것을 두려워하는 심리라고 이야기 합니다.


  착한 블로거 콤플렉스의 증상

1. 매일 하나 이상의 글을 올려야 한다는 생각이 하루 종일 맴돕니다.
2. 아이디어나 소재를 찾아 나서게 됩니다. 심지어 모임에 가서도 사람들과 즐겁게 어울릴 마음보다는 사진을 찍어 대면서 블로그 소재를 찾으려고 합니다.
3. 기분 나쁜 덧글을 보고도 애써 무시하며 점잖은 행동만 합니다. 악플인데도 자기에게 불리한 덧글만 지운다는 소리를 들을까 봐 차마 지우지 못합니다.
4. 내 블로그 방문자의 덧글에 응답하지 않으면 그 사람의 덧글을 무시한 것이 되며 그 사람이 나를 싫어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5. 언제나 글을 쓸 때는 논리 정연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6. 바빠서 일정 기간 동안 글을 못 올렸을 때는 독자들에게 미안한 감정을 크게 가집니다.
7. 한동안 글을 올리지 못하다가 다시 글을 올릴 때는 멋진 글로 복귀해야 한다는 생각을 합니다.

여러분은 몇 개나 해당되세요? 저의 경우를 예를 들어보겠습니다.

1. 매일 하나 이상의 글을 올려야 한다는 생각이 하루 종일은 아니지만, 어느 정도 자리잡고 있습니다. (하나)
2. 가족과 함께 여행을 가거나, 놀러 가거나 할 때 사진 찍기 바쁩니다. (둘)
3. 스팸 덧글인데도 지우지 않고 점잖게 반응해 줍니다. (셋)
4. 내 블로그 방문자의 덧글에는 꼭! 답글을 답니다. (넷)
5. 바빠서 일정 기간 동안 글을 못 올리는 상황이 발생할 듯 하면 안내 포스팅을 합니다. (다섯)

다섯 개나 해당이 되는군요 >.< 그럼 이렇게 하면 왜 행복한 블로깅이 되지 못할까요? 제 생각에는 이런 이유들 때문에 현실의 일과 블로깅에 대한 우선순위를 잘못 두게 되고, 블로깅 해야 한다는 강박관념 비슷한 감정도 생기게 되고, 그럼으로써 블로깅이 재미 없고 힘들어지게 되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저자는 이런 착한 블로거 콤플렉스를 극복하는 방법도 함께 제시합니다.


  착한 블로거 콤플렉스의 극복 방법

1. 바쁘면 내 일부터 먼저 챙긴다는 생각을 가집니다. 블로그 운영이 힘들 때는 글쓰기를 중단하고 잠시 쉽니다.
2. 남의 평판에 너무 귀 기울이지 말고 악플은 보이는 대로 지웁니다.
3. 답글을 꼭 달아야 한다는 생각을 버립니다.
4. 글감에 집착하는 태도를 버립니다.
5. 논리보다는 자신의 감정에 충실하고 솔직한 글을 씁니다.

물론 이 외에도 많은 방법들이 있겠지만 저자는 위와 같이 다섯 가지 방법을 제식하고 있습니다. 정리해보면 우선순위를 명확히 정의하고 마음의 여유를 갖고 블로깅 하라! 라는 말로 받아들일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제 22장 저작권의 빛과 덫


블로그 스피어에서 가끔 이슈가 되는 저작권에 대해서 막연한 생각만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 책을 통해 저작권에 대한 개념, 디지털 저작권에 대한 내용, 그리고 CCL(Creative Common License)에 대한 개념 등에 대해서 좀더 명확하게 알 수 있는 계기가 되었고, 다시금 경각심을 갖게 되는 좋은 기회를 갖게 되었습니다.
제 이웃 블로거 몇몇 분들도 저작권 때문에 낭패를 보셨었고, 블로그스피어에서도 종종 저작권 때문에 경찰에 불려갔다거나 소환되어 조사를 받았다거나 하는 등의 포스트를 종종 봐왔는데, 그러한 것들이 다른 사람들만의 이야기가 아니다! 라는 생각을 갖게 된 좋은 계기였습니다.

이 외에도 이 책은 저에게 블로그에 대해 좀더 많은 것을 알게 해 주었고, 좀더 많은 생각을 할 수 있도록 해주었습니다.

블로그에 대해서 궁금하십니까? 블로그를 운영하고 계신가요? 블로그가 무엇인지 모르신다구요?
이 책을 읽어보세요^^! 정말 많은 도움이 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이런 좋은 책을 리뷰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위드블로그에 감사 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