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기하는 용돌이

준비!~~~~~~

용돌이가 요즘 들어 새로 시작한 놀이는 준비~ 땅! 놀이입니다.

엄마나 아빠랑 같이 나갔다가 집에 들어오는길.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내리면(복도식 아파트) 복도 시작점에서 자세를 잡습니다.

그러면 뒤에서 엄마나 아빠가 같이 자세를 잡고 준비~ 땅! 을 외치면, 같이 뛰기 시작하는 겁니다.

열심히 뛰어서 집 현관에 먼저 도착해서 손으로 현관문을 탁! 치는 사람이 승자입니다.~

8월의 마지막 날이지 휴일이었던 31일 자전거를 타고 나서(2008/10/06 - [육아 일기] - 아빠 타~!!! 요너니가 태워주께, 2008/10/06 - [육아 일기] - 용돌이의 자전거 타는법) 널찍한 보도에서 준비 땅을 했습니다. 아빠와 달리기 시합을 하기 위해서 말이지요.

아빠와 함께 출발한 용돌이 아직 자세는 조금 뒤뚱거리지만, 제법 날렵하게 뛰어가는 모습이 정말 귀엽습니다.
용돌이 달리기

달려라 용돌아~~~

용돌이 달리기

가자 으쌰 으쌰~


이렇게 한번 달리기 시합 한번 하고 돌아와서 또 달리기 시합하고^^

용돌이 달리기

같이 가자 용돌아~

용돌이 달리기

달리자~~~


이날 날씨도 좋고, 그늘도 마치맞게 있어서 재미있는 달리기 놀이를 할 수 있었습니다.

사진은? 모두 엄마 작품이지요^^

달리기 놀이 외에 용돌이가 이전에 자주 했던 놀이는 점프~ 놀이. 길을 가다가도 집에 있으면서도 턱만 있으면 점프~ 덤프~ 를 외치며 뛰어 내립니다.

이렇게 튼튼하게 성장해 나가는 거겠지요?

늘 함께 해주지 못해 미안한 마음이 많지만, 이렇게 또 아빠와 함께 놀면서 행복해하는 용돌이 모습을 보면 많이 행복해집니다.





열혈박군
2008.10.07 15:16 신고
아이와 같이 노는 모습이 보기 좋네요 ㅎㅎ

돌이아빠
2008.10.07 15:52 신고
후훗 더 열심히 놀아주려구요. 몸으로라도 때워야죵.
들판
2008.10.07 23:05 신고
좀 전에 찾아본 건데요
중이염 치료가 잘 되었더라도 생길수 있다네요.
일단 항생제 치료를 받아야 하니깐 처방전은 가서 달라고 하려구.
누구 탓이 문제가 아니라 똘이가 잘 치료받기 위해선 필요한 거 같음.
이거 얕보면 안될 질환인거 같아. 왜 이렇게 어려울까..
http://koreapediatrics.com/ency/chp18/chp18_0919.htm
http://www.korl.or.kr/information/ear-disease-03.html

돌이아빠
2008.10.08 15:57 신고
오켕.
글고 아이 키우면서 조심해야 할 것들에 대해서 틈나는 대로 정리해 보려고 해요. 후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