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에 그린 그림이다.

'티라노사우루스'인걸까? 연필로 스케치 하듯 그린 그림이 꽤 멋지다.

 

표정이 살아있고, 큰 입에 날카로운 이빨은 무엇이든 먹어치울 것 같다.

 

이때가 2017년이니 꽤 오래되어버린 그림이다.

 

이제는 그림을 잘 그리지 않는다. 왜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