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티스토리 블로그 운영의 적은 스팸 댓글

티스토리 블로그 지금까지 많은 발전을 해 온 것은 사실입니다.
이런 저런 다양한 블로그들이 있지만 티스토리를 유지하는 것은 블로그 운영자에게 더 많은 자율권을 주기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자율성이 때로는 독이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바로 운영상의 어려움이 바로 그것인데요, 스킨을 자유자재로 만질 수 있고, 스크립트 광고도 마음대로 붙일 수 있는 등의 기능은 좋지만, HTML, CSS 등 스킨과 관련된 지식이 별로 없는 일반 분들에게는 그 어려움은 더 클 수 있을 것입니다.

그래서 다음 블로그나 네이버 블로그와 같은 포털에서 제공하는 블로그 형태를 선호하는 분들도 많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서 하려고 했던 이야기가 이건 아닌데 사설이 좀 길었던 듯 합니다.
티스토리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가장 힘든 점이 뭘까요? 스킨 만지는 것? 아니면 포스팅 하는 것? 네 물론 그렇습니다. 하지만, 티스토리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만나는 더 큰 적은 아마 스팸 댓글이 아닐까 싶습니다.


제 블로그는 주로 일상이나 재테크, 그리고 간간히 IT 관련 포스팅을 하기 때문에 악성 댓글 등은 별로 접해보질 못했습니다.

그런데, 이놈의 스팸 댓글은 정말 티스토리 블로그를 운영하는 데 큰 어려움이 아닐까 싶습니다.
포스팅한 예전 글에 스팸 댓글이 주루룩 달리는건 예사고, 최신 포스팅에도 스팸 댓글은 어김없이 남겨집니다. 그리고 방명록 또한 무사하지 못하지요.

이건 그렇다 치더라도, 댓글 알리미를 보면 이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다른 블로그에 문의성 댓글을 남겼을 수도 있고, 아니면 또 다른 댓글을 남겼을 수 있을텐데, 그 댓글에 대한 답글을 댓글알리미를 통해 확인해 볼 수 있는데 이놈의 스팸 댓글들 때문에 도대체 놓쳐버리는 경우도 많을 뿐 아니라 일단 보기가 불편합니다.

티스토리에는 스팸필터 기능이 제공되고는 있습니다. 하지만, 갈수록 지능화되는 스팸 들을 모두 걸러 내기란 불가능한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이걸 그냥 남겨두는 건 더 안 좋습니다. 일단 지저분해 보이고 관리가 되지 않는 블로그처럼 보일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티스토리측도 그간 몇 번에 걸쳐 스팸에 대응을 해 왔으나 역시나 역부족인 듯 합니다.

티스토리 블로그 운영의 적 스팸 댓글. 오늘도 열심히 지웁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