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정도 폐렴을 앓으면서 어린이집을 가질 못한 용돌이[관련글: [육아 일기] - 육아일기 64개월 폐렴에 걸리다.
] 다시 일상으로 복귀하는 첫번째가 어린이집에 등원하는 것이다.

일요일 밤. 괜한 짜증을 한바가지 쏟아내는 녀석. 보통의 일요일 밤이면 다른날보다 좀 더 심한 짜증과 투정을 부린다.

그런데 한 열흘 정도를 사랑하는 엄마와 함께 좋아하는 집에 있었으니 오랫만에 어린이집 가는 것이 설레기도 하련만 이 녀석 예외란 없나보다.

역시나 짜증이다. 월요일 아침. 느릿 느릿 준비하고 짜증을 부리다 어린이집에 다녀왔다.

화요일. 월요일보다는 더 기분이 좋아졌나 보다. 아침에 어린이집에 등원하는 모습을 아내가 사진으로 찍어서 보내줬다.

귀여운 표정이란다. 아침에 준비(?)한 패션이(용돌이 녀석 옷 입는 것에도 양보가 별로 없다 ㅡ.ㅡ) 마음에 들었던 모양이란다.

엘리베이터에 타기전 사진을 찍으려고 하니 귀여운 표정을 지어준다. ㅋㅋ 표정이 웃기다. 엄마의 시선에서 조금 내려보는 각도로 사진을 찍어서 더 그런것 같다. 다리는 짧고 상체는 긴데 얼굴 표정은 그중에 압권이다 ㅋㅋ


그렇게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려가서 어린이집으로 가기 위해 버스를 기다리며 또 한 컷. 역시 나름 귀여운 표정이란다.

머리에 쓴 모자는 군인모자다. 올봄이었나? 갑작스레 군인모자를 갖고 싶다는 녀석에게 남대문시장에 가서 사준 모자. 계급은 특무상사라던가? 아빠가 군대를 너무 짧게 다녀와서 잘 모르는 계급도 있다.


암튼 이날은 모처럼 기분 좋게 어린이집에 등원해서 엄마와의 헤어짐이 아쉬웠던지 눈물까지 살짝 비춰주는 센스까지 녀석 이제 다 회복된 듯 하다. 정말 이제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잘 자라줬으면 좋겠다.

[2011년 8월 23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976일째 되는날.]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온누리49
2011.08.25 08:20 신고
용돌이가 다시 어린이집을 등원하는 것을 보니
이젠 다 나아졌나봅니다^^
얌마 아프지 말고 자라야지 그래도 사나아인데^^

돌이아빠
2011.08.29 20:28 신고
감사합니다. 이제 다 나았습니다^^!
온누리님의 격려(?)에 이제 안아플것 같습니다. ㅋ
☞ 참새
2011.08.25 10:38 신고
오랜만에 훈훈한 글 잘 봤습니다.여전히 잘 크고 있군요~ㅎㅎ

돌이아빠
2011.08.29 20:29 신고
네~ 참새님 여전히 잘 자라고 있습니다 ㅋㅋ
감사합니당
부지깽이
2011.08.25 11:21
와우~ 군인 모자가 멋있어요. ^^
이젠 아프지 말고 잘 자라길 바랍니다~~

돌이아빠
2011.08.29 20:29 신고
멋있죠? 저도 처음 보는 계급장이에요 ㅋㅋ
두두맨
2011.08.25 12:42
모자가 멋지네요.ㅎㅎ 어렸을 때는 군인이런거 참 좋아했었던것 같아요

돌이아빠
2011.08.29 20:29 신고
좀 멋있어 보이나 봐요 ㅋㅋ
특무상사라는 계급이 있다는 것도 덕분에 처음 알았습니다요 ㅋ
소인배닷컴
2011.08.25 12:45 신고
전투모 완전 옜날 거네요...
어릴 때는 군인이 참 멋있어 보이죠... = =;
ㅋㅋ

돌이아빠
2011.08.29 20:30 신고
아 옛날건가요???
미군이 쓰는 모자라고 하던뎅 ㅋㅋ
*저녁노을*
2011.08.25 13:09 신고
이긍...안 아프고 자라주면 좋으련만...ㅎㅎ

건강하게 ~~지내시길..^^

돌이아빠
2011.08.29 20:30 신고
그러게요 아프지 않고 잘 자라주면 좋으련만 이렇게 가끔씩 아프니 흐...
오붓한여인
2011.08.25 13:47 신고
클려고 아프다고하잖아요?
아플때 문지방에 엎어놓고 빗자루로 때리라 하던데..
ㅋ애들 어렸을때 해봤어요,
우리시어머니가 그러라고하시어,,

돌이아빠
2011.08.29 20:34 신고
켁 아플때 문지방에 엎어놓고 때려야 하는건가요???? 헉.
저는 처음 들었습니다용 크핫
사랑퐁퐁
2011.08.25 14:45 신고
다시 건강하게 어린이집에 가니 다행이네요...
앞으로도 건강했음 좋겠네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돌이아빠
2011.08.29 20:34 신고
감사합니다.
말씀처럼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잘 자라줬으면 좋겠습니다.
마음노트
2011.08.25 15:08 신고
적지 않은 기간 아팠서요.
이렇게 어릴때 병을 치루면 면역력이 좋아져서...
더 간강해지기도 한다고 합니다. 용돌이 파이팅입니다.

돌이아빠
2011.08.29 20:36 신고
네 말씀대로 좋은 쪽으로 생각해야겠지요.
점점 자라면서 아픈 횟수도 줄어드는 것 같고 조금씩 더 건강해 지는 것 같긴 합니다.
감사합니다.!
쪼매맹
2011.08.25 16:08 신고
많이 아팠군요~.. 아이들이 아프면 부모는 마음이 정말 너무 힘들죠~
아픈아이 돌보느라 다들 고생하셨겠어요~
안아프고 잘커주면 참 좋을텐데요 한번씩 엄마아빠의마음을 쿵하고 떨어지게하네요~

돌이아빠
2011.08.29 20:37 신고
네 정말 부모 마음이 아프죠. 그중에서도 엄마가 훨씬 더 마음이 아프고 힘들었지요. 정말 안 아프고 잘 커주면 참 좋을텐데 말이죠....
역기드는그녀
2011.08.25 20:10 신고
폐렴으로 많이 아팠나 보네요
우리집 아들들도 어린이집 몇일 쉬다가 갈려고 하면
늦장부리고 가기 싫어하던데 아이들은 다 똑같나 봅니다 ㅎ
건강한 모습으로 등원해서 다행힙니다 ^^

돌이아빠
2011.08.29 20:38 신고
아. 그렇군요 ㅋㅋ
쉬다가 갈려고 하면 늑장부리고 가기 싫어하는 건 똑같나 봐요 ㅎㅎㅎ 특히 월요일이 더 심한것 같아요
블로그토리
2011.08.25 20:14 신고
그나마 회복이 되어 다행입니다.
표정이 아주 압권입니다.^^

돌이아빠
2011.08.29 20:38 신고
너무 귀엽죠? ㅎㅎㅎㅎㅎ
나는 하늘소
2011.08.25 20:37 신고
뭐 아이들은 한번씩 앓고 나면 부쩍 크는 것 같더라구요.
용돌아 아프지 말고 건강하고 씩씩하게 자라렴...^.^

돌이아빠
2011.08.29 20:41 신고
아프는 동안 못 먹고 몸은 힘들고 해서 아프고 나면 조금 더 잘 먹고(보충하려고) 그래서 그런 말이 나온게 아닐까 싶어요...
자유혼.
2011.08.26 01:25 신고
넘 신나하는데요~
그나저나 계급장이 신기하네요 ㅋ

돌이아빠
2011.08.29 20:42 신고
저도 저 계급장은 처음 봤습니다 ㅎㅎ
특무상사라고 하는데 ㅋ
추억 공장장
2011.08.26 13:19 신고
ㅎㅎㅎ
벌써 군대를...
폐렴이 다 나았다니 다행입니다...
건강하게 자라길...읏샤~~~!!!

돌이아빠
2011.08.29 20:44 신고
웃샤!~~~ 감사합니다!!!
벌써부터 군대 고민하는 녀석이 한편으론 웃기고 한편으론 씁쓸하네요ㅎ ㅡ...
탐진강
2011.08.27 14:41 신고
다시 건강을 회복해 다행입니다.
용돌이가 이제 늠름한 모습이네요.

돌이아빠
2011.08.29 20:44 신고
감사합니다~
늠름해 보이나요? ㅎㅎ 제 눈엔 여전히 애기랍니다 ㅋ
새라새
2011.08.28 14:29 신고
그동안 안왔더니 용돌이왕자님 많이 아팠었네요..
늦었지만 호호...

돌이아빠님도 잘 지내고 계시죠..^^
그래도 사진속 용돌왕자님 웃는 모습 넘 좋네요..^^

돌이아빠
2011.08.29 20:45 신고
네 용돌이는 다 나아서 다시 일상으로 복귀를 했습니다.
저도 잘 지내구요~ 감사합니다.
하결사랑
2011.08.28 23:08 신고
폐렴에 걸렸었군요.
요즘 이웃분들 찾아뵙기를 게을리 해서 ㅠㅠ
아파서 그런지...살이 빠진 것 같습니다.
그래도 밝고 명랑한 우리 용돌이를 보니 웃음이 나네요 ㅋㅋㅋ
개구쟁이 ^^
아프지 말고 건강하게 자라거라 ^^

돌이아빠
2011.08.29 20:45 신고
아무래도 아파서 그렇지 싶기도 하고, 원래가 살이 없는 녀석이라 ㅠ.ㅠ 그것 또한 안스럽기도 하고 그러네요.

개구쟁이라..말 못할 개구쟁이 녀석입니다 ㅡ.ㅡ;;;
쏘머니
2011.08.28 23:08 신고
귀여워요ㅎㅎ
군대 계급만큼이나 건강했으면 좋겠네요^^

돌이아빠
2011.08.29 20:45 신고
감사합니다~
kuri
2011.08.28 23:30 신고
오랜만에 들렸더니 이런 일이 있었군요. 그래도 잘 나았다니 다행이예요.
소윤이도 조금 어렸을적에 폐렴 초기 진단을 받은적이 있었는데
그땐 심하지 않아서 그저 호흡기 패치 붙이고 있었던것 같은데 기억도 가물가물.ㅡㅡ;;
아무렴 어린이집보다야 엄마랑 같이 있는게 더 좋았겠죠.

돌이아빠
2011.08.29 20:46 신고
아 호흡기 치료랑 패치 붙이신건가요?
용돌이는 호흡기 치료 + 약 복용 + 패치 + 링거 ㅠ.ㅠ
엄마랑 있는게 훨씬 더 좋긴 하겠는데 엄마가 너무 힘들어서 말이죠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