땡볕이 내리쬐는 지난 8월의 어느날. 국립중앙박물관으로의 두번째 외출을 하였습니다.
일전에는 언제 갔었는지 기억이 잘 나진 않지만 >.< 암튼 두번째인것 같습니다.

마을버스를 타고 전철역으로 이동했습니다. 그런데 전철역에 그전에는 보지 못했거나 봤어도 관심을 갖지 않았던 디지털 기기(?)가 눈에 들어옵니다. 제가 뭔가 하고 이것저것 만지고 있었더니 역시나 용돌이 녀석도 신기한지 이것 저것 만져봅니다.
디지털 기기에 대한 거부감이 없는 세대. 너무나 친숙한 세대.

용돌이이야기

디지털 기기에 거부감이 없는 세대.


국립중앙박물관에 드디어 도착! 아빠의 잘못 덕택에 전철을 잘못 내려 택시를 타고 >.< 도착했습니다.
더운 날씨에 시원~하게 아이스크림으로 몸을 식히고 드디어 국립중앙박물관으로 입장!!!

용돌이이야기

시원한 아이스크림으로 더위를 달래고~ 아빠 한입 줬다^^!


여기저기 전시실을 돌아다니며 다양하게 구경을 합니다. 용돌이의 키에 맞지 않는 전시물은 아빠가 수고를 하고, 이것 저것 궁금해 하는 용돌이를 위해 아빠가 아는 한도로 최대한 잘 설명하려 노력을 했으나 용돌이가 어떻게 받아들였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용돌이이야기

어? 저건 뭐지? 잔뜩 궁금한 표정이다.


2층으로 올라가는길 보무도 당당하게 걸어올라갑니다.

용돌이이야기

계단을 오르는 뒷모습에서 이 녀석이 많이 자랐음을 느낀다.


2층 시청각실에서 나름 집중하고 있는 녀석입니다.

용돌이이야기

사뭇 진지한 표정 근데 왜 손은 얼굴에 갖다 대고 있을까?


그런데! 럴수 럴수 이럴수가 >.< 불상들이 전시되어 있는 공간에 이렇게 눕는겁니다. 마치 자기집 안방인양.

용돌이이야기

여긴 안방이 아니거든 >.<

용돌이이야기

용돌아 이러면 안되는거야 ㅠ.ㅠ


사실 처음에는 옛날 경주국립박물관에 갔을 때 불상들이 아주 조용한 닫힌 공간에 전시되어 있었고, 사람들도 별로 없어 명상을 한답시고 제가 잠시 앉아서 분위기를 느껴봤던 기억에 앉아서 이것저것 잠깐 감상하는데 이 녀석은 한술 더떠 드러눕는 겁니다.

바로 제지하지는 않고(제지했어야 하는데 그래도 너무 귀여워서 흐...) 사진 촬영을 좀 했습니다. 주위 관람객분들은 이런 녀석을 보시며 연신 만면에 웃음을 크...조금 지나 바로 제지해서 일으켜 세우고 일본 유물들이 전시되어 있는 곳을 향했습니다.

용돌이이야기

멀리서 바라보기도 하고


이것저것 구경하던 중에 일본의 전국시대 사무라이들이 사용했던 갑옷과 검에 관심을 갖더군요(정식 명칭이 있을텐데 잘 모르겠습니다)

용돌이이야기

더 궁금한건 가까이서 집중하기도 하고


그렇게 구경을 하고 밖으로 나왔더니 역시나! 국립중앙박물관에도 디지털 체험 기기가 있습니다.
컴퓨터를 이용해서 청자 백자 만들기, 갑옷 입히기 등등을 터치스크린으로 해보는 것이었는데 역시나 관심을 많이 보이더군요.

용돌이이야기

역시나 디지털 기기는 친숙!

용돌이이야기

가르쳐주지 않아도 이런건 거뜬하게!

이곳에서 한 5분여를 놀고 간간히 사진촬영도 하였습니다.

용돌이이야기

총쏘는거냐?

용돌이이야기

생각중???????


드디어 나가는 길. 보무도 당당하게 손에는 엄마가 선물로 사주신 지갑을 들고 성큼 성큼 걸어 나갑니다.
많이 컸다 싶기도 하고^^

용돌이이야기

성큼 성큼. 잘도 걷네!

용돌이이야기

너무나 환한 표정^^


드디어 관람을 마치고 집으로 가는길에 한 컷.

용돌이이야기

아빠 집에 가요~~~


국립중앙박물관은 그 규모가 대단해서 1~2시간 정도로는 관람이 불가능한 것 같습니다. 하지만, 용돌이도 아직 어리고, 그 모든 것을 다 받아들일 수는 없는 법. 적정한 수준에서 쭈욱 관람을 하였습니다.

무엇인가를 배우길 바란것도 아니요 체험을 시켜볼 요량도 아니었습니다. 그저 이런 것도 있고, 저런 것도 있고, 박물관이라는 곳이 이런 곳이다 라는 정도만 알아주길 바라면서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2010년 8월 8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597일째 되는날.]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동 | 국립중앙박물관
도움말 Daum 지도





대빵
2010.11.11 07:19
아빠와 즐거운 여행을 했군요.
아이들과 함께 있는 시간은 늘 소중합니다.

부자되시는 부자되시기를 바랍니다.

돌이아빠
2010.11.11 08:21 신고
감사합니다~
,,.,
2010.11.11 07:40 신고
아드님 행복하셨겠습니다.
늘 행복한 가정 꾸려나가시길
바랍니다.^^

돌이아빠
2010.11.11 08:21 신고
헤헤 네~~~ 감사합니다.
리틴
2010.11.11 07:53 신고
볼때마다 너무 귀여워요 ^^
앞으로 돌이아빠님 포스팅을 보면서 아이가 성장하는 모습을 보는게
제 또 다른 블로그의 재미가 되었네요 ^^:

돌이아빠
2010.11.11 08:22 신고
아이코 영광입니다^^!
어느덧 용돌이는 스타가 된것 같아요 자의는 아니지만 ㅎㅎㅎ
버섯공주
2010.11.11 08:45 신고
어쩜 저렇게 해맑을까요? ^^ 표정 하나하나가 너무 선하고 고와서 자꾸 보게 되네요.

돌이아빠
2010.11.11 19:03 신고
큰 칭찬 감사합니다^^;
언알파
2010.11.11 08:58 신고
요즘은 박물관이나 전시관들이 참 잘되어있더라고요. 얼마전 국립과학박물관도 갔었는데 저렇게 디지털화 되어있더라는^^

돌이아빠
2010.11.11 19:04 신고
혹시 과천에 있는 그것 말씀하시는건가요? 거기라면 저도 함 가봐야지 하고 있는 곳입니다 ㅎㅎ
머니야 머니야
2010.11.11 09:16 신고
분명 체험이 되죠^^
그리고 어릴적 추억은 잠재기억 깊숙히 자리잡는것 같아요^^

돌이아빠
2010.11.11 19:04 신고
네~ 좋은 기억으로 남았으면 좋겠네요^^
선민아빠
2010.11.11 10:15
용돌이 완전 신났네요~ 저런 박물관을 통해 많은 것을 보고 배우는 기회가 되는것 같네요~

돌이아빠
2010.11.11 19:05 신고
하하 그쵸? 뭔가를 배우라고 한건 아니고 그냥 경험? 추억? 뭐 그런거죠 ㅎㅎ
티비의 세상구경
2010.11.11 11:40 신고
역시 디지탈기기는 너무 능숙하게 잘 다루네요 ^^
--------------------------------
박물관에 가서도 유물구경뿐만이 아니라
사전에 공부를 많이 하셔서~ 상황을 설명해주면서
아이들에게 무한한 상상력을 펼치게 할수 있다고~
어제 이웃분의 포스팅에서 이갸기 하시더라구요 ^^;

돌이아빠
2010.11.11 19:06 신고
네 그렇다고 하더라구요. 근데 아직은이라는 생각에 ㅎㅎ
역시 부모가 더 열심히 공부를 해야 하는거군요 >.<
Z-D
2010.11.11 11:56 신고
아이가 넘 귀엽네요.ㅎㅎ
저도 내년이면 첫째 딸을 출산하는데...
정말 기대됩니다.^^ㅎㅎ

돌이아빠
2010.11.11 19:07 신고
우와!~ 미리 축하드려요~~~~와웅!
하결사랑
2010.11.11 12:50 신고
적당한 관람...참 중요한것 같아요.
왠지 많은 것을 보여주어야 할 것 같아서 아이 생각안하고 끌고 다니면 서로 괴롭더라구요.
아빠와 참 좋은 시간 많이 보내는 용돌이가 너무 부럽습니다 ^^

돌이아빠
2010.11.11 19:07 신고
맞아요!~ 서두르지 말고 욕심내지 말고 아이의 페이스에 맞게 무리하지 않는게 좋겠더라구요. ㅎㅎ
자유혼.
2010.11.11 13:20 신고
턱괴고 다리올리고 앉아있는 모습이 재밌네요 ㅎㅎ

돌이아빠
2010.11.11 19:08 신고
ㅋㅋ 그러게 말입니다~ 표정이 참 다양해요 ㅎㅎ
MastmanBAN
2010.11.11 17:26 신고
돌이아빠님은 참 자상하신거 같습니다. 이렇게 애기랑 같이 박물관도 가고...
저도 이래야 하는데 워낙 귀찬니즘이 심해서 이런곳에 가는거 자체를 싫어 해서리...
앞으로 좀 자상한 아빠가 되려고 노력을 해야 하는데 잘 될런지 모르겠습니다. ㅜ.ㅜ

돌이아빠
2010.11.11 19:08 신고
아이코 아니에요. 그저 아빠노릇 좀 해보려고 노력하는거죠. MastmanBAN님도 충분히 잘 하실거 같은데요?
새라새
2010.11.11 19:37 신고
생각중이란 사진의 용돌이 모습이 너무 어른스러운 모습과 얼짱의 포스를 리얼하게 담겼어요..^^
개구쟁이 모습도 이쁘지만 진지한 모습도 나름 매력있는 용돌이네요^^

돌이아빠
2010.11.12 07:57 신고
핫 얼짱인가요? 용돌이한테 설명해주면 좋아하겠는데요^^ ㅎㅎ 감사합니다~
기브코리아
2010.11.11 21:36 신고
요즘 아이들은 정말 디지털기기들에 대해 너무 쉽게 만지더군요
너무 귀엽습니다.

돌이아빠
2010.11.12 07:57 신고
네 정말 다르더라구요. 거부감도 없고 두려움도 없고 ㅎㅎ 감사합니다.
초짜의배낭여행
2010.11.12 09:34 신고
국립중앙박물관 안 가본지 백만년 되었네요~^^;;;
저렇게 용돌이가 가서 노는 모습 보니, 저도 그 길을 나서보고 싶네요^-^
잘보고 갑니다~

돌이아빠
2010.11.12 17:50
하하 담 다녀오셔요~~~~!
DanielKang
2010.11.14 23:57 신고
박물관 1~2시간에 관람한다는건 거의 불가라고 봐야죠.
전 가끔 산책할때 박물관 들러서 조금씩 조금씩 보고 오곤 합니다. ㅎㅎㅎ

돌이아빠
2010.11.15 06:40 신고
맞아요 박물관 그것도 국립중앙박물관을 1~2시간에 관람하는건 불가능하죠. 그런 의미에서 국립중앙방물관으로 산책을 가시는 DanielKang님이 부럽습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