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 파티 - 10점
존 버닝햄 지음, 이상희 옮김/시공주니어

추천 연령: 만 2세 이상

존 버닝햄의 작품 중에서 걸작중 하나로 손 꼽히는 비밀 파티.
비밀 파티의 주인공은 고양이다. 고양이는 옛날부터 신비로운 존재로 여겨지기도 했을 만큼 참 신기한 동물이다.
애완용으로 많이들 키우고 있지만 결코 길들여지거나, 사랑을 받기 위해 애교를 부리거나 재주를 부리는 등의 행위를 하지 않는다.
언제나 도도하게 자기 할 일만 하는 참 신비로운 존재가 아닐까 싶다.

존 버닝햄은 이런 고양이의 특징을 비밀 파티라는 멋진 수묵화풍의 그림책을 통해 멋진 작품으로 만들어냈다.

밤마다 밖으로 나가는 고양이. 그리곤 돌아와서는 피곤한 기색으로 쇼파에서 잠을 자는 고양이.
도대체 이 고양이는 밤마다 어디를 나가는걸까?

어느날밤 고양이는 여느 다른날처럼 잘 차려입고 집을 나서려고 한다.
마리 일레인은 고양이에게 자신도 따라가고 싶다고 부탁을 한다. 처음에는 안된다던 고양이는 마리 일레인의 부탁을 차마 거절하지 못하지만 지금 차림새로는 가지 못한다고 한다.
멋지게 파티복으로 차려입은 일레인을 데리고 고양이는 비밀 파티 장소를 향해 출발한다.

고양이가 파티복으로 잘 차려입고 사람과 대화까지 한다? 아무런 배경 설명 없이 존 버닝햄의 비밀 파티는 바로 환상의 세계로 아이들을 초대한다. 파티복으로 잘 차려입은 일레인(일레인은 어느새 고양이처럼 작아져 있다)과 고양이가 길을 가다 동네 아이도 함께 합류해서(물론 파티복으로 잘 차려입었고 어느새 고양이만큼 작아져 있다) 비밀의 장소로 모험을 떠난다.

가는 길에 위험은 따르는 법. 바로 견원지간이라는 개의 출현이다. 개들은 고양이 일행을 붙잡으려고 쫓아오지만, 고양이는 이미 예상 했다는 듯이 멋지게 따돌리고 비밀의 파티가 열리는 장소로 아이들을 데리고 간다.

환상의 비밀 파티가 열리는 장소에는 바로 고양이 여왕이 출현한다. 마음껏 먹고 즐기고 행복한 시간을 보낸 일행. 이제 곧 파티를 끝내고 집에 돌아가야 할 시간. 돌아가는 길에 개들은 지쳐 잠이 들어있고, 그 사이를 유유히 빠져나가 집으로 돌아간 고양이와 일레인. 고양이가 그랬듯이 일레인도 어느새 쇼파에 앉아 잠이들어 있다.

고양이와 함께 하는 비밀 파티를 차분한 수묵화풍으로 잘 담아낸 존 버닝햄의 그림책 "비밀 파티" 용돌이도 그 비밀 파티에 가보고 싶을까?

존 버닝햄의 작품은 환상과 현실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그런 주제가 많다. 지각대장 존, 야 우리 기차에서 내려, 마법 침대, 내 친구 커트니 등 존 버닝햄의 작품은 늘 현실과 환상의 세계가 함께 존재한다. 아이들의 상상력을 위해 더할나위 없이 좋은 책!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killerich
2010.04.13 09:48
행복한 하루 되세요^^..돌이아빠님~

돌이아빠
2010.04.14 00:49 신고
killerich님 행복한 하루 보내셨나요? 후훗 많이 춥네요. 감기 조심하세용~
ahnjinho
2010.04.13 10:06
아이가 좋아하나요? 조카들이 제가 어릴 때 보던 책은 안 좋아해요..ㅠ.ㅠ

돌이아빠
2010.04.14 00:49 신고
네~ 좋아합니다. 조카들이 안좋아하나요? ㅎㅎㅎ 좀 재미나게 읽어줘 보세요~
kuri
2010.04.13 10:51 신고
왠지 이거 소윤이가 좋아할것 같은데요.ㅎㅎㅎ

돌이아빠
2010.04.14 00:50 신고
오홍! 소윤이 좋아할것 같은데요? 추천 추천~
자수리치
2010.04.13 12:37 신고
표지의 고양이 그림도 이쁘네요.^^

돌이아빠
2010.04.14 00:50 신고
네 예쁘죠? 수묵화풍으로 그려져 있어서 뭐랄까 더 환상적이라고 할까요?
JooPaPa
2010.04.13 12:45 신고
오,, 요 작품도 꼭 챙겨놓겠습니다.

돌이아빠
2010.04.14 00:50 신고
하핫 JooPaPa님 꼭! 챙기세용~ 도서관에도 있을 겁니다.
아빠공룡
2010.04.13 15:58 신고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기에 좋은 추천도서인것 같네요^^

돌이아빠
2010.04.14 00:51 신고
네~ 맞아요. 존 버닝햄의 책들 대부분이 환상과 현실을 자연스럽게 융화시켰다고 할까? 암튼 재밌어요 ㅎㅎ
렉시벨
2010.04.13 19:37 신고
돌이도 읽고 아버님도 읽고 1석2조네요^^ㅋㅋㅋ

돌이아빠
2010.04.14 00:51 신고
앗! 어찌 아셨어용? 아내도 읽으니 1석 3조네요~ ㅎㅎㅎ
쭌맘
2010.04.13 21:21
만 2세 이상이니까..쭌이 읽어도 되겠죠?^^:

돌이아빠
2010.04.14 00:52 신고
당연하죠!
제가 추천 연령을 적긴 했지만, 아이가 좋아한다면 이런 연령대별 추천 뭐 이런건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봐도 재밌는데요? ㅋㅋ
딩동과나
2010.04.13 21:50 신고
책,, 제목이 솔깃하게 하는,, 궁금한 뭔가가 있네요.. ㅎㅎ 가끔 서점에서 후딱 읽는 동화가 요즘엔 더 감동적이라는 ㅎㅎㅎ

돌이아빠
2010.04.14 00:53 신고
ㅎㅎㅎ 비밀입니다~~ 비밀파티거든요 ㅋㅋ
동화책 재미나죵~ 감동도 있공! 거기다 순화된다고 할까요? ㅎㅎ
예문당
2010.04.13 23:11 신고
함 보고 싶네요. 좋은 책 소개 감사드려요. :)

돌이아빠
2010.04.14 00:53 신고
가까운 도서관으로 고고씽~ 하셔도 좋을 듯 합니다^^
유아나
2010.04.14 09:50 신고
용돌아빠님이 더 책을 열심히 읽는 듯, 근데 만 2세인 저희 아들에게 이 책을 읽어줘도 집중을 할까요?
웬지 책을 찢을 것 같아서요^^ 2세이상이라고 나와있긴 하지만 ㅠㅠ

돌이아빠
2010.04.15 07:15 신고
ㅋㅋㅋ 맞아요 맞아요 근데 사실 제 아내가 책을 더 많이 읽는다죠 ㅎㅎ

음 제 나름대로 추천연령을 적은 것이라서요.
책 읽기에 집중시키는 건 억지로는 안되는것 같습니다.
대신에 아이가 좋아하는 대상(자동차나 공룡이나 이런 것들)이 나오는 책을 위주로(그림책이겠죠^^)흥미를 유발하시고 책을 읽어주실때도 조금은 과장되게 목소리도 바꿔가며 읽어주시다보면 어느새 집중해 있는 아이를 보실겁니다^^
바쁜아빠
2010.04.14 12:44
존 버닝햄이라는 이름만으로도 충분히 사볼 가치가 있는 책이지요.
아이와 함께 읽은 책을 리뷰하는 돌이아빠님 멋진 것 같아요.
전 매일 해야지, 해야지 하면서 차일피일 미루고 있답니다.

참, 소개해주신 양육쇼크 정말 잘 보았습니다. 좋은 내용도, 절망적인(?) 내용도 많았어요.
이것도 리뷰해야할텐데... 이눔의 게으름이 문제입니다. ^^

돌이아빠
2010.04.15 07:16 신고
존 버닝햄과 앤서니 브라운은 어느정도 보증수표 같은게 아닐까 싶어요. 물론 그 외에도 훌륭한 작가분들이 많지만요.

음. 사실 용돌이가 하루에 읽는 책이 평균적으로 다섯권 정도? 되는 듯 합니다. 이 책들을 모두 제가 읽어본 것은 아니라서 흐. 저는 거의 주말 당번이라서 말이죠 ㅎㅎ

바쁜아빠님께서도 책 소개 좀 해주세요~
양육쇼크 음. .100%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도 안좋겠지만, 다양한 생각을 많이 해보게 하더라구요.

게으름 ㅠ.ㅠ 맞아요 게으름이 문제죵 저도 아내한테 늘상 혼난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