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살 아이가 고사리 손으로 만든 잠자리

어린이집에 다니는 용돌이 가끔씩 어린이집에서 그림을 그리거나 만들기 놀이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럴때면 으례 집에 가져와서 엄마 아빠에게 자랑을 하는데요. 저는 주중에는 늘 별보기 운동하는 아빠라서 용돌이가 자랑하는 모습을 직접 보는 경우는 별로 없습니다.

그럴때면 용돌이는 아빠와 통화하는 엄마로부터 핸드폰을 넘겨 받아 전화상으로나마 자랑을 하곤 합니다.
"아빠 오늘 어린이집에서 잠자리 만들었다요~"
"아빠 오면 보라고 개구리 책상에 놔둘께요~"
"아빠 꼭 보세요~"

이럴때는 당연히 어떻게 만들었을까? 어떤걸 만들었을까? 호기심 반 기대감 반입니다.

기대감을 갖고 집에 들어가서 용돌이가 이야기한 개구리 책상을 봤더니 정말 잠자리를 빼닮은 용돌이의 작품이 놓여져 있었습니다.

자 여러분도 함께 감상해 보시겠습니까?

잠자리

용돌이가 만든 잠자리 두마리

잠자리

하나는 엄마, 다른 하나는 아빠!


정말 잘 만들지 않았나요? 하나는 아빠 잠자리, 다른 하나는 엄마 잠자리 입니다.

엄마 잠자리

엄마 잠자리 딱 보면 아시겠죠?

아빠 잠자리

아빠 잠자리는 밋밋하네요.


물론 어린이집 선생님과 함께 만들었겠지만, 고사리 같은 손으로 이렇게 정교하게 만들다니 대견하기만 합니다~

아이가 뭔가를 만들어 올때마다 그리고 그 작품들이 쌓여갈때마다 엄마 아빠의 행복도 함께 쌓여가고 우리가족 추억 또한 더욱 풍성해지는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이런 맛에 아이를 키우는거겠죠?

[2009년 11월 18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334일째 되는날.]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후후파파
2010.01.25 09:11 신고
돌이가 잠자리를 예쁘게 잘 만들어 왔네요...
집에 안 쓰는 숟가락으로 따라서 한번 만들어봐야겠어요...
울 서빈군도 어린이집에서 하나둘 만들어 오는거 보면서
엄마아빠가 엄지를 보여주면 어찌나 좋아하던지...^^
돌이한테도 칭찬 많이 많이 해주세요~~^^

돌이아빠
2010.01.25 17:20 신고
^^ 만들기 어려워 보이진 않더라구요 후훗
서빈군도 쉽게 할 수 있을 것 같은데요?
네~ 칭찬 많이 해주고 있습니당~~~! 히힛
killerich
2010.01.25 09:17 신고
저도 저런 선물을 받아 보고 싶군요^^..
부럽습니다^^;;

돌이아빠
2010.01.25 17:20 신고
ㅎㅎ killerich님 부러우면 지는겁니다~ ㅋㅋ
Sun'A
2010.01.25 09:37 신고
너무 잘 만들었어요~^^
고사리같은 손으로 이렇게..
이뻐라~~!!
돌이님 좋은하루 보내세요^^

돌이아빠
2010.01.25 17:21 신고
정말 잘 만들었더라구요~ 그래서 많이 칭찬해 줬습니다 ^^
까칠이
2010.01.25 09:39 신고
으흐흐 깜찍한 잠자리들~ 너무 이쁘군요~ :) 용돌이가 손재주가 정말 좋아요...

돌이아빠
2010.01.25 17:22 신고
아마 선생님들이랑 함께 했을거에요~ 흐.
JooPaPa
2010.01.25 09:53 신고
동그란것이 아빠는 세개, 엄마는 두개이군요?
특별한 의미가 있는건지 궁금합니다. ㅎㅎ

너무 잘만들었습니다!!

돌이아빠
2010.01.25 17:22 신고
ㅎㅎㅎ JooPaPa님 예리하십니다~~~!
특별한 의미는 없고! 그냥 떨어진겁니다 ㅋㅋㅋ

잘 만들었떠라구요 ~
우리밀맘마
2010.01.25 09:54
넘 귀엽네요. 잠자리~ 고사리손으로 정말 신기하네요.
즐거운 하루되세요. ^^

돌이아빠
2010.01.25 17:22 신고
정말 잘 만들었죠? 요즘은 요미요미를 하는데 거기서도 이것 저것 만들어오네요 ㅋㅋ
렉시벨
2010.01.25 10:30 신고
ㅎㅎㅎ 돌이실력이 아주좋습니다~~^^

돌이아빠
2010.01.25 17:23 신고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레몬박기자
2010.01.25 10:36 신고
잘 만들었네요. 솜씨가 아주 대단합니다.ㅎㅎ^^

돌이아빠
2010.01.25 17:23 신고
칭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런게 사는 맛인것 같아용~
드자이너김군
2010.01.25 11:40 신고
용돌이를 보면서.. 우리 예준이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사뭇 기대가 되곤 합니다.
너무나 사랑스럽군요^^

돌이아빠
2010.01.25 17:23 신고
후훗 예준이는 또 다른 멋진 모습을 보여주지 않을까요^^? 후훗
DanielKang
2010.01.25 13:32 신고
오호 숫가락으로 너무 깜찍하게 잘 만들었는데요...

돌이아빠
2010.01.25 17:23 신고
히힛 네 잘 만들었더라구요. 깜찍하게 ㅋㅋ
바쁜아빠
2010.01.25 14:30
와우, 예쁘게 생긴 잠자리네요.
이럴 때 정말 뿌듯하시죠?

저희 결이도 만드는 것을 좋아라하는데
아직 어려서그런지 용돌이처럼 정교하게 만들지는 못하네요...

돌이아빠
2010.01.25 17:24 신고
정말 예쁘게 잘 만들었죠? 히힛
결이도 조만간 잘 만들 수 있지 않을까용? 조금만 기다려보세용~ 더 멋진 것을 만들어줄겁니다~
이름이동기
2010.01.25 14:39 신고
ㅋㅋㅋㅋ 귀엽네요 ~
숟가락으로 잠자리를 만들다니 ㅎㅎㅎ

돌이아빠
2010.01.25 17:25 신고
나중에 재활용품으로 만든 기차도 한번 선을 보여야겠네요~ ㅋㅋ
파아란기쁨
2010.01.25 23:48
오... 정말 멋지게 만들었네요...
게다가 엄마는 분홍색 아빠는 파랑색...
센스까지 짱이구...^^

돌이아빠
2010.01.26 21:07 신고
센스 짱이더라구요~ 히힛 잘 만들었죠?
938호
2010.01.26 08:10 신고
저런 전화 받으면 빨리 퇴근하고 싶어지시겠어요 ㅡㅜ

돌이아빠
2010.01.26 21:08 신고
맞아요 >.< 근데 이놈의 현실이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