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10월 2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287일째 되는 날

추석 연휴도 짧고 그때 당시만 해도 신종플루가 맹위를 떨치던 시절이라 아버님의 명령 하에 추석에 본가에 내려가지 않았습니다.
명절에 내려가지 않은게 처음이라 우리 가족은 뭘해야 하나 싶더라구요.

그래서 추석전날 집에서 뒹굴거리다가 용돌이와 함께 킥보드를 타고 외출도 하고 아빠 빵빵이로 운전 연습도 하고.

용돌이

킥보드 타기

용돌이

이정도면 킥보드 선수!~~

용돌이

운전 연습 좀 해볼까~

용돌이

역시 핸들 돌리는 맛이 최고야!


밤에는 달 맞이를 빙자한 달밤의 체조 놀이를 하러 야간 외출을 단행했습니다.

용돌이

달밤에 체조하러 외출합니다~

달구경은 잘 했는데 사진을 찍어보니 역시나 없는 실력 어디로 가겠습니까! 모조리 실패.

용돌이

아빠 목말 타고 나뭇잎 따기

용돌이

아직은 애기다.


용돌이는 오랫만의 외출 이라 신이 났습니다. 달 구경도 하고, 별 구경도 하고, 술레잡기도 하고, 아빠 목말도 타고!
즐거운 밤 외출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와 우리 식구 모두 잠자리에 들었습니다.

용돌이

너무 너무 너무 귀여운 포즈(아빠 얼굴은 숨기고 >.<)


달이 참 휘영청 하더군요. 오랫만에 본 달. 정말 멋지더라구요.(사진으로 남기지 못한게 아쉬울 따름이지만)

추석날엔 뭐할까? 를 잠깐! 고민하며 꿈나라로~ ㅎㅎ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JooPaPa
2009.12.23 13:13 신고
ㅎㅎ 킥보드 특기생이 되겠군요!

돌이아빠
2009.12.23 22:05 신고
하하하 킥보드 특기생인가요? ㅋㅋㅋ
소이나는
2009.12.23 14:57 신고
아이가 컴터 앞에만 앉아 있지 않는 것도 요즘은 다행인 것 같아요.
제 나이가 어린 사촌 동생은 하도 게임만 해서,, 문제가 심각하답니다.ㅠ.ㅠ
외출과 활동을 좋아하면 좋겠는데 말이죠.^^;;
그런데 아빠얼굴은 머드팩하신것 같네요 ㅎㅎㅎ

돌이아빠
2009.12.23 22:06 신고
아 그렇군요. 아직 컴퓨터 앞에 앉아있을 나이는 아니라서 >.<
게임. 정말 문제는 문제에요 ㅡ.ㅡ;
머드팩 ㅎㅎㅎㅎㅎㅎㅎ
파아란기쁨
2009.12.23 17:52
벌써 운전대를...^^

돌이아빠
2009.12.23 22:05 신고
히힛 시동 끄고 주차 브레이크까지 잠궈둔 상태입니다^^;;;
좋은사람들
2009.12.23 22:37 신고
용돌이 포즈가 짱귀엽네요~ ^^

돌이아빠
2009.12.23 22:49 신고
헤헷~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후후파파
2009.12.24 07:31 신고
복면쓴(?) 돌이아빠 사진이 자꾸 눈에 들어 옵니다...ㅋ
울 서빈군도 자꾸 운전대를 잡으려 하는데 돌이도 그러는군요...^^

돌이아빠
2009.12.24 09:20 신고
하하하 복면 ㅋㅋㅋ
네 남자 아이들이 특히 자동차를 좋아해서 더 그런것 같아요.
가끔씩 시동끄고, 키 빼고, 주차브레이크 잠궈놓고 한번씩 해주곤 합니다 ㅎㅎ 서빈군도 그렇군요~ 역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