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7월 26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1219일째 되는 날

40개월 집에서 즐기는 물놀이!~

2009년 7월 26일 1219일째

용돌이의 여름 이야기. 오붓한물여름 휴가를 따로 다녀오지 못한 우리 가족.
용돌이의 더위를 식혀줄 요량으로 집 욕조에 조금 미지근한 물을 받고 물놀이를 즐기게 해줬다.

40개월 - 물놀이

40개월 집에서 하는 물놀이는 공룡과 함께~!


그 사이 아빠는 감시(?)를 위해 화장실 문 밖에서 사진도 찍고 컴퓨터도 하면서 용돌이를 지켜본다.
용돌이가 집에서 물놀이를 할 때 함께하는 녀석들이 있었으니 바로 용돌이가 좋아하는 공룡 미니어쳐이다.

티라노사우루스, 메갈로사우루스, 스피노사우루스, 벨로키랍토르, 스테고사우르스, 아파토사우루스, 트리케라톱스 등등.

이렇게 물놀이를 즐긴다. 공룡들을 데리고. 후훗 귀여운 녀석



용돌이의 변화된 점이 있다. 이전에도 가끔 그러긴 했지만, 이맘때쯤부터 부쩍 사진을 찍을때 나름대로 포즈를 취하며 사진을 찍어달라고 한다.
동네에 있는 빵집에 들렀을 때도 나름대로 포즈를 취하며 사진을 찍어달래서 몇컷 찍어봤다. 물론 핸드폰으로.

40개월

이건 무슨 포즈냐 ㅡ.ㅡ?

40개월

인상은 왜 쓰는겨?

40개월

용돌이 없다~

40개월

익 >.<



녀석. 머리도 시원하게 잘라줘서인지 더 시원해 보인다.

그런데! 왜 인상을 쓰는거냐?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우리 아이 성장일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gemlove
2009.10.07 23:21 신고
돌이아빠님께서 사진을 많이 찍으셔서 포즈 잡는게 아닐까요 ㅎㅎ 제가 아는 아이는 집에 카메라가 많아서 6살인데 SLR을 능숙하게 막 찍더라구요 ㅋㅋㅋ

돌이아빠
2009.10.14 23:56 신고
하하 그런가요? 그럴수도 있겠어요 ㅋㅋ
그렇지 않아도 용돌이 녀석도 사진을 제법 잘 찍는답니다. 제가 쓰던 똑딱이 디카를 용돌이에게 물려(?)줬거든요 ㅋㅋ
도꾸리
2009.10.08 07:09 신고
돌이가 너무 귀여워요~
앞으로 우리 하루도 저렇게 물놀이하고 놀 생각하니, 너무 즐겁네요~~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돌이아빠
2009.10.14 23:56 신고
하루 잘 자라고 있죠? 물놀이 히힛 아직 하루에겐 무리일것 같고 조금만 더 지나면 더 재밌게 놀지 않을까요?
까칠이
2009.10.08 08:38 신고
동하도 제가 목욕시킬 때마다 욕실에서 물놀이를 시키곤 해요~
정말 좋아하는 아이를 볼때면 흐믓 하죠~ ㅎㅎ
용돌이도 너무 귀엽고~~ 재미있게 놀겠죠?

돌이아빠
2009.10.14 23:57 신고
히힛 맞아요 맞아요 좋아하는 아이를 보면 참 흐뭇하죵^^! 동하도 물놀이 좋아하죠? 장난감도 이것저것 들고 들어가서 놀기도 하고? 히힛
아지아빠
2009.10.08 17:56
음.. 저희 집은 욕실이 작아서 욕조를 빼버렸는데
물놀이용 고무대아라도 사야겠네요.. ㅎㅎ
쏠쏠한 재미가 있을 듯 합니당..ㅎㅎ

돌이아빠
2009.10.14 23:58 신고
하하하 물놀이용 고무대야 그것도 괜찮지 싶어용.참 아지 태어나지 않았나요? 이런 이런 제가 참 무심하죠 ㅠ.ㅠ
JUYONG PAPA
2009.10.09 14:22 신고
공룡을 가지고 재밌게 놀고 있군요.
카메라 앞에 취하는 포즈도 자연스럽고...^^

돌이아빠
2009.10.14 23:58 신고
네~ 여전히 공룡은 좋아라 하네요. 이벤에 본가 다녀왔는데 그때도 공룡이랑 라이트닝맥퀸 자동차, 킹 자동차를 챙기더라구요 ㅋㅋㅋ
드자이너김군
2009.10.09 15:33 신고
아 정말 포즈가 남달라요. 볼수록 왜 이렇게 귀여운지..ㅋ
우리 예준이도 어서 욕조에서 목욕하면 좋겠어요~

돌이아빠
2009.10.14 23:59 신고
히힛 예준이 좀 더 커야죠? 포즈가 남다른건지 흐. 그래도 이런저런 포즈를 취하는걸 보면 많이 컸다 싶기도 합니다. ㅎㅎ
신난제이유2009
2009.10.11 12:18 신고
앗!! 용돌군의 머리가!!! ㅋㅋ
용돌군에게 EBS의 한반도의 공룡을 추천해 주고 싶은데.. 벌써 봤겠죠?

돌이아빠
2009.10.15 00:00 신고
용돌군의 머리가 !!! 저때가 여름이라서 땀이 많은 용돌이를 위해 시원~하게 정리를 해줬더랬죠.

음 한반도의 공룡 전편을 다보지는 못했지만 보기는 했어요. 근데 무서워라 하더라구요 ㅋㅋ
무진군
2009.10.14 02:49 신고
최신 직찍은 없으신겁니까?..ㅋㅋㅋ

돌이아빠
2009.10.15 00:00 신고
아주 많아요 ㅠ.ㅠ 근데 포스팅을 못하고 잇지요읻
참 추천해 주신 카메라 덕분에 이번 전라도 여행에 많은 도움이 되었답니다^^~ 포스팅을 해야 하는데 >.<
무진군
2009.10.15 01:45 신고
저는 쓰면 쓸수록 재미 없는 카메라 같아요.. 너무 잘 나오니..=ㅅ=;.. 제가 들어설 여지가 없는 카메라랄까요?... 뭔가 셔터 누르기만 하면 될꺼 같은... 하하.. 이거 너무 뛰어난 성능도 문제 더라구요...

직광 플래쉬도 꽤 쓸만 하죠?.
돌이아빠
2009.10.15 09:36 신고
네~ 덕분에 많은 도움이 되었답니다.
정리해서 올려야 하는데 냐하하하하 귀차니즘과 시간의 압박이 >.<
쭌맘
2009.10.14 18:57
3개월전이면...음..지금으 더 부쩍 컸을듯...
최근의 용돌이를 너무 베일에 싸 두시는군요^^:

돌이아빠
2009.10.15 00:01 신고
히힛 네 지금은 더 자랐지용~ 말은 청산유수요 말 안듣기 대장에 딴청부리기 대장이라죠 ㅋㅋ

음..최근의 용돌이를 베일에 싸두는건 아니구요 ㅠ.ㅠ 포스팅을 해야지 해야지 하면서도 못하는 제 심정 ㅠ.ㅠ
감은빛
2009.10.18 07:46
오랫만에 들렀더니 용돌이가 정말 많이 자랐구나! 라고 생각했습니다만, 3개월 전 사진이군요. 머리가 짧아서 그런지 왠지 성숙한 느낌이 드는데요. ^^

돌이아빠
2009.10.24 00:01 신고
감은빛님 정말 오랫만이시네요. 잘 지내시는지요? 뭐 무소식이 희소식이라고는 하지만..저도 종종 찾아뵈야 하는데 흐...

음..많이 자랐나요? 헤헷 땀이 좀 많은 편이라 여름이면 저렇게 시원~하게 손질해주곤 한답니다. 히힛
함차가족
2009.10.18 12:27
돌이 머리 시원하게 잘랐었네, 이제야본다,, 더 귀여워보인다는 ㅋㅋ
여름에 ..욕조에 물 받아놓고,, 저리놀면은 최고지요,, 전 베란다도 자주이용한답니다
함차는 싫어하지만요,,, 공룡들도 돌이덕분에 간만에 때 좀 벗겼겠네요 ㅋㅋ

돌이아빠
2009.10.24 00:02 신고
헤헷 네 뭐 제가 이제야 올려서 ㅎㅎㅎ
네 맞아요 맞아요 욕조에 물 받아 놓고 저리 놀면 정말 최고죠^^! 그렇지 않아도 풀 겸용 볼풀이 있긴 한데 작은 크기로 구입했음에도 아파트 베란다가 좁아서 >.<
둥이맘오리
2009.10.23 17:21 신고
우리아가는 언제 욕조에 혼자 놀런지.... 아가가 귀엽네요....
아가라고 해도 될런지.... ^^

돌이아빠
2009.10.24 00:04 신고
방금 둥이맘오리님 블로그에 다녀왔습니다.
근데!!! 수혀니 소혀니 던데요??? 안지용님의????? 맞죠? ㅎㅎㅎ 정말 반갑습니다.

용돌이 아가라고 하면 정색을 하고 싫어한답니다. 나 아가 아니에요. 형아에요! 라고 대답해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