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행기, 꼭 필요할까? 에 대한 내 개인적인 견해이다.(전적으로!)


보행기 보통 목을 가누고 뒤집기를 하고 난후에 태워야 한다는 게 일반적으로 알려진 보행기를 태우는 시기이다. 혹은 6개월 정도부터 태우면 된다는 사람들도 있다.

용돌이의 경우는 보행기를 거의 타지 않았다. 사진에 보이는 보행기는 처가에 예전부터 있던 유일한 보행기이다. 즉, 처가에 갔을 경우 그중에서도 용돌이가 스스로 타고 싶어할 때만 조금씩 태워줬을 뿐이다.

보행기, 꼭 필요할까?

보행기에 대해서 몇 가지 알려진 내용에 대해서 먼저 생각해보자.

1) 보행기를 태우면 안짱다리가 되요
2) 보행기는 걸음마를 배우는데 도움도 되고 발육에도 도움이 되요
3) 보행기를 태우면 아이 걷는게 늦어져요

이런 말들은 부모들 사이에 널리 알려진 말들이다. 하지만 난 이 세가지 모두 이면을 잘 살펴야 한다고 생각한다. 걸음마 혹은 발육에 도움이 된다? 그러기 위해서는 육아를 담당하는 사람의 세심한 관찰과 협조 그리고 노력이 필요하다. 목만 겨우 가누는 유아를 보행기에만 태워놓는다고 걸음마를 잘한다? 발육에 도움이 된다. 그 반대가 될것이다. 보행기 태운다고 안짱다리 되나? 보행기를 언제 어떻게 얼마나 태우느냐에 따라 그럴수도 있다(가능성은 별로 없어 보이지만)는 생각이다. 걷는게 늦어진다? 그 또한 시기상의 문제가 아닐까? 이런 섣부른 결론을 먼저 내리지는 말자.

보행기 그렇다면 태워야 할까 말아야 할까? 물론 판단은 전적으로 각자가 해야 하겠지만, 난 태우지 않는 것이 좋다는데 찬성한다.

내가 보행기 태우는 것에 대해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다.

1) 영유아의 성장 발육에 나쁜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이다.

영유아는 계속 성장해야 하는데, 겨우 목만 가누는 유아를 보행기에 태우면 아직 뼈도 굳지 않은 유아에게 해롭게 된다. 특히 척추 부분의 휨현상과 같은 척추 발달 이상이 있을 수 있고, 다리 근육과 뼈 성장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그 이유는 뒤집기 이후 단계에서 혼자서 일어나기 위해서 다리를 사용하게 될텐데 이때가 다리 근육이나 뼈가 급속도로 성장하고 자리를 잡게 되는 시기이기 때문이다. 이 시기에 보행기에 태워둔다면? 당연히 성장에 나쁜 영향을 줄 수 있다.

2) 위험하기 때문이다.

보행기는 보통 바퀴가 달려 있다. 바퀴가 달려 있기 때문에 보행기가 어디로 굴러갈지 알 수 없다. 문턱? 위험하다 탁! 하고 걸려서 넘어지게 되면 보통 머리쪽으로 넘어지게 된다. 그리고 현관 신발장은 거실보다 낮은 곳에 위치한다. 여기로 보행기가 굴러간다면? 당연히 머리쪽부터 떨어지게 되므로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게 된다.

3) 자연스러운게 좋기 때문이다.

그렇다. 자연스럽게 성장해 가는것이 가장 좋은 육아방법이 아닐까 한다. 특히 성장에 관련된 부분에서는. 목을 가누기 위해서 열심히 바둥거리고, 뒤집기 위해서 또 열심히 팔다리 허우적 거리면서 버둥거리고, 기어다니기 위해서 열심히 팔다리, 허리, 목을 움직이고, 일어나서 걷기 위해 뭔가를 짚고 다리에 힘을 주고, 발가락에 힘을주고 목에 힘을주고 척추에 힘을 주고 허리에도 힘을 주는 그런 자연스러운 과정을 통해 아이는 잘 성장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렇다면 보행기는 전적으로 필요없는 물건인가?

그렇지 않다! 살다보면 필요한 경우도 있고, 잘 활용하면 좋은 장난감 혹은 발육 도우미로 활용할 수 있다.
(단, 사용시기는 보통 6개월 이후가 좋다. 목도 가누고 앉을 수 있게 된 이후.)

1) 아이와 함께 있을 때 육아를 담당하는 사람이 무언가 해야 하는 일이 있는 경우 업거나 안고 할 수 없을때 보행기는 유용한 도구가 될 수 있다. 단 10분 이내가 적당하다고 본다.

2) 육아는 정말 힘들다. 따라서 너무 힘들어 아이와 함께 놀아주지 못하는 경우 잠시나마 아이가 보행기를 이용하여 이곳저곳 호기심을 충족할 수도 있다. 이럴때 유용하지 않을까? 물론 항상 잘 살펴야 한다는 점은 잊지 말아야 한다.

3) 이유식 등을 먹일때도 가끔 사용할 수 있다. 보통 보행기 앞쪽에는 간단한 식기를 놓을만한 공간이 있기 마련이다. 이때도 보행기는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다.

결론적으로 보행기는 되도록이면 사용하지 않는것이 좋다. 하지만, 적절하게 이용한다면 도움이 될 수 있는 육아용품이 아닐까 한다.







라이너스™
2008.12.18 15:30 신고
보행기 태우면 정말 걷는게 느려진다더군요.
보행기 타고 다니는 애기들 보면 눈은 즐겁지만^^;
저도 나중에 장가가고 애낳으면^^;
보행기는 안태워야죠. 잘보고갑니다^^

돌이아빠
2008.12.18 19:53 신고
그게 정말인가요? 오홍.
보행기 근데 필요한 경우가 있긴 하더라구요. 양육자가 집안일을 잠깐 해야 할때나 뭐 그런 경우에 잠깐씩은 괜찮지 싶습니다.

라이너스님 감사합니다~
빛이드는창
2008.12.18 15:46
보행기를 오래 태워두면 아이들이 엄청 짜증을 내던데요.
10분정도의 시간이라면 찬성이죠^^

돌이아빠
2008.12.18 19:53 신고
그런가요? 오호 짜증을 내는 아이도 있군요 용돌이는 좀 커서 탔거든요 재밌어 하더군요 한 5분 정도씩 타나? 가끔 재미로 후훗 빛이드는창님 의견 감사합니다~
명이~♬
2008.12.18 16:17 신고
아이고, 저만하던 용돌이가 벌써 이렇게 커서...ㅎㅎ
내년에는 혹시 압니까..꼬마 빅뱅정도 되서 진짜로 스텝을 밟을지...^^

돌이아빠
2008.12.18 19:54 신고
네 많이 컸죠. 저도 옛날 사진 보면서 언제 이렇게 컸나 싶습니다 ㅎㅎㅎ 스탭? ㅋㅋㅋ
곰실이
2008.12.18 17:09
저도 보행기 거의 이용 안했어요.. 요즘은 이 보행기를 자기 장나감처럼 갖고 놀더군요.. 혼자 탔다 내렸다..
생각에 이게 자동차 같은가봐요.. 저희집 보행기는 앞에 핸들이 달려 있거든요.. 뭐 보행기 안 태워도 정상적으로 걸을 때 되니까 걷더라구요..ㅎㅎ 절대 공감합니다.

돌이아빠
2008.12.18 19:55 신고
아하 곰실이님께서도 거의 이용을 안하셨군요. 네 그냥 장난감이 되죠. 거기다 핸들까지 달려 잇음 정말 자동차필! 제대로 났겠는데요~ 후훗 의견 감사드립니다~~~
라라윈
2008.12.18 17:58 신고
저도 무척 궁금했던 부분들인데...
보행기를 태우면 걸음이 더디고, 안짱 다리가 되고... 이런 이야기들 많이 듣긴 했는데
누가 정확히 대답해 주시진 않더라구요... 결혼부터 하라고나 하시고...^^;;;
돌이아빠님 덕분에 궁금증이 풀렸어요~~
필요할 때 쓰되 가능한 안 쓰는게 좋겠네요~~ ^^

돌이아빠
2008.12.18 19:56 신고
네 뭐 제 생각입니다. 인터넷 등을 통해 좀더 알아봐야 하겠지만 전에도 알아본 바로는 준비 안된 아이를 바로 태우거나 오래 태우거나 하면 문제가 될 수도 있다고 합니다.
결혼부터 흐....그래도 궁금한데 좀 알려주시지 왜 안알려주셨을까요잉
빨간여우
2008.12.18 19:51 신고
저도 네명의 조카를 보면서 느낀 건데요..보행기가 과연 필요한가였습니다. 물론 아예 쓸모가 없는 건 아니겠지만
탄놈과 안탄놈을 비교해 보면 안탄놈이 더 잘 걷더라는거죠..신기하데요...그리고 키에 잘 맞추지 않으면 애기들이 엄청 싫어하더군요... 저는 안타봐서 모르겠지만(니가 왜 타냐?) 별로 필요는 없는 것 같았습니다... 사실 여기에 대한 걸 애기들에게 설문조사를 할 수도 없고 말이죠...애매하지만 자연적인게 좋다에 한표를 던지겠습니다..

돌이아빠
2008.12.18 19:58 신고
하하 그런가요? 제 생각엔 누가 느리고 빠른건 그냥 자연적인거라는 생각입니다. 모든 아이들이 다 똑같이 성장하는건 절대 아니니까요. 키에 맞추지 않으면 바둥거리잖아요? 그러다 자세가 이상해지니 발육이나 그런 부분에도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소중한 의견 감사합니다. 애기들한테 설문조사? ㅋㅋㅋ
pennpenn
2008.12.18 20:34 신고
어린애를 키우는 가정에서
참고가 될 좋은 정보입니다.

돌이아빠
2008.12.18 20:47 신고
pennpenn님 이곳까지 발걸음 옮겨주셨군요^^ 감사합니다~

자주 뵙겠습니다.(뭐 rss로 읽기만 해서 흐...)
Raycat
2008.12.18 22:00 신고
조카를 보니 보행기는 필요한거 같던데.. 전 아직 결혼도 안해서리...ㅡ.ㅜ;;;;

돌이아빠
2008.12.18 23:13 신고
음. 네 경우에 따라서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만 꼭! 필요한 품목은 아니라는 생각입니다. 뭐 결혼여부가 중요한가요 후훗~
xystory
2008.12.18 23:20 신고
사실 보행기 운전 실력(??) 은 엄마의 사랑과 반비례합니다.
엄마가 충분히 안아주고 보듬어 주는 아이는 보행기를 싫어하지요.

돌이아빠
2008.12.18 23:27 신고
그런가요? 근데 위에도 밝혔듯이 흐...엄마도 사람인지라 참 힘들지요. 그럴때 (물론 어느정도 아이가 성장한 후에) 잠깐씩은 괜찮겠지요. 더 자라면 장난감처럼 탔다가 내렸다가 가지고 논다니까용.~ ㅋㅋ
카르사마
2008.12.18 23:33 신고
개인적으로도 그냥 자연스럽게 기어다니다가 걷는방법을 깨우치는게 좋지않을까 생각합니다.;
차라리 보행기보다는 아이들이 탈수있을정도의 크기를 가진 자동차 비슷한 그게 더 낫지않을까 싶네요.;
아니..유아기엔 그게 좀 더 위험할까..?

돌이아빠
2008.12.18 23:41
아 작은 탈수 있는 자동차 말씀이시군요. 저희 집에도 하나 있습니다. 보통 타는 4바퀴짜리보다 좀더 작습니다. 집안에서 탈수 있도록 되어 있고, 앉는 부분을 세울 수 있어서 걷기 연습하는 단계의 유아가 그걸 잡고 밀고 다닐수도 있답니다. 방문 감사드립니다^^~
해피아름드리
2008.12.19 00:07 신고
반가워요^^
돌이아빠라고 알고 왔는데...
육아일기???
기대됩니다...종종 들를께요~~^^

돌이아빠
2008.12.19 15:40 신고
해피아름드리님 반갑습니다~ 그리고 방문 감사드립니다^^
네 돌이아빠입니다~ 후훗. 육아일기를 주로 적어나가려고 하는 아빠입니다. 저도 자주 찾아뵙겠습니다.^^
딩동과나
2008.12.19 00:28 신고
헉 위에 해피아름드리님.. 블로그의 세상도 참 좁구나 ㅋㅋ
오늘 드디어 믹시가 먼지 제대로 파악하고 말못할 과정을 거쳐서 올렸는디
믹스업해주셨더라구요..ㅎㅎㅎ 저도 믹스업했어요.. 그리고 이제 포스팅 봐야겠다 (헉 ㅠㅠ 담부터는 반대로 하겠습니다.. 뭐든 처음은 신이 나서 ㅎㅎ)

돌이아빠
2008.12.19 15:41 신고
오호 금드리댁님 블로그의 무궁무진한 발전에 탄식이 절로 난답니다!~~~
블로그세상도 실제 세상이라 별반 차이 없어요~ 하하하 여기저기 방문하시다보면 이제 낯익은 분들 꽤 있으실거 같아요^^ 어떻게 하시던 편한대로 하세요~ ㅋㅋㅋ
MindEater™
2008.12.19 11:36 신고
흠...그렇군요...저두 보행기는 안사려고 맘먹었습니다..^^

돌이아빠
2008.12.19 15:42 신고
네 보행기 굳이 돈 들여 살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
주위에 빌려서 쓸만한 곳이 있으면 빌려서 쓴다거나, 아니면 뭐 없어도 그만이니^^ 근데 아내되시는분과 야그는 해 보셔요~
Mr.번뜩맨
2008.12.19 16:11 신고
보행기에 대한 정보 잘 얻어갑니다..^^나중에 아이낳으면 참고해야겠군요~!

돌이아빠
2008.12.19 18:31 신고
오호~ 번뜩맨님 도움이 되셨다니 다행이네요~ 후훗!
즐거운 저녁 되세요~
즐거운하루이야기
2008.12.21 11:08 신고
제 친구는 보행기를 안태우더군요..저 보행기를 태우니깐 걷는것을 싫어한다고서..그냥...보행기를 안태운다고 하더군요...전 잘모르지만요 ^^:;;

돌이아빠
2008.12.22 09:39 신고
아항 그렇군요! 걷는것을 싫어한다..흠..
꼭 그렇지는 않다는 생각이긴 한데, 아무래도 아기가 직접 발버둥치면서 큰 근육, 작은 근육 등을 고루 발달시키는게 좋긴 해요.
JUNiFAFA
2009.02.19 15:04 신고
JUNi는 보행기를 밀고 다녀여.ㅎㅎ
태워주면 난리를 치고, 내려주면 밀고 댕기고.ㅋㅋ
게다가 첫 걸음마도...무릎으로 걷고..^^*

돌이아빠
2009.02.19 20:28 신고
ㅎㅎㅎ JUNi가 보행기 타는걸 싫어하는 군요!
하긴 그 느낌이 싫을 수도 잇겠어요.
그래도 밀고 다닌다니 걸음마 연습에 좋겠는걸요?

ㅎㅎㅎ 첫 걸음마 무릎 걸음마 ㅋㅋ
윤슬이
2009.02.26 15:57
우리 첫째는 보행기 많이 태웠는데.... 걸음마 일찍 시작한 편이구요..하지만 보행기 때문인것 같진 않아요.
뭐든지 또래보다 빨랐거든요...보행기를 아기를 위해서 태운다기 보다는...엄마들 좀 편할려고 태우는 것 같아요. ㅎㅎ 하루 종일 아기 보느거 정말 힘들잖아요. 둘째도 이제 6개월 돼서 얼마전부터 태우기 시작했는데... 둘째는 첫째보다 발달이 느린것 같아요. 뒤집기도 늦게 시작했구요... 근데 목은 엄청 일찍 가누기시작하긴 했군요. ㅎㅎ 보행기 태워 놓으면 이리저리 왔다갔다 하면서 이것저것 만지고 좋아하더군요. 그래서 종종 태워주구요... 지겨워 져서 짜증내면 다시 안아줘요. 하루종일 안고 있으면 정말 힘들죠... 누워 있는것도 싫어하더라구요.

돌이아빠
2009.02.26 21:15 신고
네 보행기 때문에 걸음마를 일찍 하게 된다거나, 잘하게 된다는 증명된 결과는 없습니다. 말씀처럼 참 힘들어요. 하루 종일 안거나 업고 있을 수도 없고, 그 덕분에 보행기가 필요한 부분도 있겠다는 생각은 합니다. 그래서 절대 필요 없다 뭐 이런 주장은 아니구요^^; 상황에 맞게 너무 많이 태우지 않는 선에서 이용하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젼이
2009.04.08 12:22 신고
저흰 보행기 너무 잘 썼어요 ^^
아이가 보행기를 무척 좋아했고요 - 아무래도 제 활동 반경이 커 지니까요.
걸음도 빨랐어요.. 10개월 만에 걸었거든요.. 그런데 그건 보행기 때문이 아니라, 엄마 아빠가 빨리 걸어서 아이도 빨리 걸은 것 같고..
여튼.. 저흰 보행기 무척 유용했고 잘 썼네요.

돌이아빠
2009.04.08 18:44 신고
아! 보행기 잘 사용하셨군요^^
본문의 의견은 전적으로 제 개인적인 의견이니~ 10개월만이면 정말 빠르네요. 우와..정말..10개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