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서울시가 오랫만에 맘에 드는 일을 하나 보다. 물론 실상을 파악해 보지는 못했으므로 섣부른 판단을 하기는 어렵지만, 기사에 실린 내용만 봐서는 아이를 가진 부모 입장에서 쌍수를 들고 환영할 만한 일이다.

원문보기: 서울시, 사설 어린이집 準공영화 추진

용돌이가 다니는 어린이집만해도 태어나자마자 등록 신청을 했음에도 순위가 20권이었던 것처럼 거주지 근처에서 어느정도 입소문이 나버린 그리고 검증된 어린이집에 들어가기란 하늘의 별따기 만큼은 아니지만 참 어려운게 현실이다.

사설 어린이집보다 국/공립 어린이집이 시설이나 환경, 그리고 전체는 아니지만 일반적으로 교사들의 자질도 조금은 나은편인건 사실이다. 물론 보육료도 조금 차이가 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런 현실에서 그나마 서울시가 내놓은 사설 어린이집 준 공용화 추진 사업은 의미 있는 사업임에 틀림 없고, 부모의 입장에서는 환영할 만한 사업이다.

그런데! 왜 서울시만인가?? 이런 사업은 국가 차원에서 진행해야 하는것 아닌가? 국가적으로 출산율 저하 문제는 심각하다고 떠들면서 정작 이런 사업과 같은 정책은 별로 보이질 않는다.

서울시가 이번에 추진하는 사업이 잘 되어 국가 차원으로 확대 되어 시행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램을 실어본다.
반응형
댓글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아깝습니다 경주 계획이 무산되셨다니
    또 기회가 오겠죠
    힘 내시구요^^
    2008.10.15 19:37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온누리님께서 이리 격려해 주시니 감사할 따름입니다.

    힘 내서 다음 기회를 준비하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2008.10.15 20:0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들판 도대체 준 공공이 무슨 의미입니까. 문제는 어린이집이 실질적으로 질좋은 보육을 제공하는것이지 그것이 준공영화될 필요가 뭐가 있는지 모르겠네요. 2008.10.15 22:4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흐음...한번쯤 생각해 볼 문제이긴 한데, 일단은 여러가지 제반 사항들이 더 준비가 되고 해야 하겠지만, 일단 보육에 관한 전환기가 될만한 사업이라고는 생각됩니다.

    문제점들도 많고 고쳐져야하는 부분들도 많을테고 하지만, 나중에 기회가 되면 한번더 정리를 해봐야겠네용
    2008.10.16 08:35 신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이번에 옮긴 어린이집은 보건부 인증을 받은 곳인데,
    왜 그런지 모르겠지만 다른 곳보다 더 비싸더군요.
    대략 5만원 정도 비싼데, 없는 형편에 그것도 적은 돈이 아닙니다.
    그렇지만 다른 곳에 비해 평판이 좋고,
    보내기 전에 서너번 방문해본 결과 괜찮은 것 같아서 선택했습니다!

    인증을 받고 안 받고의 차이가 아니라 그냥 원장의 방침에 따라서 달라지는 듯 합니다.
    공립과 사립은 글쎄요. 뭐가 좋고 나쁜지 잘 모르겠군요.
    공립 중에도 상식이하의 짓들을 하는 곳이 많잖아요.
    지난 겨울이었던가요? 알몸 체벌이 한창 문제가 된 곳도 구립 어린이집이었죠.
    2008.10.15 23:20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다른곳보다 비싸다? 보통 법적으로 얼마 이렇게 정해져 있을건데(국,공립의 경우만 해당하나???) 아닌가 보네요.

    한달에 5만원이면 결코 작지 않은 금액입니다. 휴우..그래도 평판이나 방문 결과도 괜찮다면 좋은 선택을 하신것 같네요.
    (정말 한시름 놓으셨겠어요)

    네 좋은 말씀이세요. 특히나 어린이집 원장의 권력이 막강한듯 하더라구요. 그래서 아내도 지적했지만, 준공영이 된다고해서 좋은게 아니고 일단은 원장의 마인드나 자질이 문제라구요.

    역시나 좀더 많은 보안(?) 방법등이 필요해 보입니다.
    2008.10.16 08:38 신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어린이집 이거 돼게 까다롭?던데욤......... 2008.10.16 08:11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어떤 의미에서의 까다로움일까나....
    암튼 들어가기 어려운 곳도 있꽁. 줄서야 하는 경우도 많공. 뭐 그렇죵.
    2008.10.16 08:38 신고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 저도 법정 보육료보다 더 비싼 곳은 처음 봤어요. (그래봤자 지금까지 세 곳 밖에 안보내봤는데....)
    그런데 여기 원장 말로는 법적으로 그렇게 더 받아도 된다고 하네요.
    보육료도 더 비싸고 쌀도 따로 달라고 하고, 또 멸치랑 콩도 달라고 하더라구요.
    좀 황당했지만 그래도 아이가 잘 노니까 그냥 아무말안하고 달라는대로 다 주기로 했습니다!

    돌이아빠님과 이런저런 얘길 나누니 기분이 좀 나아지는 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2008.10.16 10:28
  • 프로필사진 BlogIcon 돌이아빠 흐음..법정 보육료보다 비싼곳이 있다니..사실 저는 처음 듣습니다. 하지만 뭐 사설 어린이집이라면 그럴수 있겠다 싶기는 합니다.

    근데 웬 쌀? 멸치?? 그런것까지 가지고 오라고 하나요? 조금 이상하네요...

    용돌이가 다니는 어린이집에서는 그런건 없는데...다만 낮잠 잘때 덮을 이불, 여분의 옷, 칫솔 뭐 이런건 가져다 줍니다만...흐음...

    저도 감은빛님과 공통 주제로 이야기를 나눌수 있어 참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2008.10.16 16:44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