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6월 22일) 용돌이 세상의 빛을 본지 820일째 되는날


이번 포스트부터는 오늘의 Best! 사진을 뽑으려고 합니다. 그리고 이 Best! 사진은 지극히 아빠인 제 주관적으로 선택합니다.
오늘(사실 2008년 6월 22일 사진이니 ㅡ.ㅡ)의 Best! 사진은?
용돌이 사진

운동? 오케이!~~~



오늘도 어김없이(?) 아빠와 둘만의 산책길에 나선 용돌이. 아빠는 언제나처럼 유모차에 용돌이를 태우고 유유자적 산책을 합니다. 산책길에 용돌이가 유모차에 내려서 걸어가다가 쉬는 곳을 발견! 주위에 있는 돌맹이를 들고~(용돌이는 이때까지도 돌맹이를 참 좋아합니다.) 돌로된 의자(?)에 앉아서 쉬고 있습니다.
이때다 싶어~ 찰칵! 찰칵!~~~

012345

발바닥 공원을 산책하다보면 길가에 운동 기구들이 요소요소에 배치되어 있습니다. 운동 기구들이라고 해서 대단하거나 규모가 크거나 하지는 않고, 철봉이나 허리 돌리는것(이거 정확한 명칭이 ㅡ.ㅡ?) 등이 있을 뿐이랍니다. 언제나처럼 산책하던 용돌이, 길가에 있는 윗몸 일으키기 판(?)을 보더니 이거 할래요!~~ 라는 표정으로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아빠를 바라봅니다.

어쩔 수 없이 아빠는 올려주고 옆에서 가만히 지켜봅니다.!~

열심히 운동하는 용돌이
용돌이와 아빠의 주말 산책

팔굽혀펴기 해볼까!~~

용돌이와 아빠의 주말 산책

에구 힘들다..

용돌이와 아빠의 주말 산책

뭔가 다른걸 해볼까?


팔굽혀펴기 다음에는 역기 들기 포즈!~ 누워서! 엎드려서!
용돌이와 아빠의 주말 산책

그래! 결심했어!!!

용돌이와 아빠의 주말 산책

역기 놀이 으쌰 으쌰!

용돌이와 아빠의 주말 산책

이번에는 위에서!! 얍!~~


이렇게 용돌이의 운동 놀이가 끝나고 바로 Best! 사진으로 뽑힌 사진 처럼 오케이!~~ 이만하면 됐어~~~라는 표정입니다.

그렇게 산책과 운동을 열심히 하고 집에 돌아온 용돌이 이래 저래 놀다가 쿠션 겸용 쇼파에 앉아 아빠와 TV 시청을 합니다. 그 사이 엄마표 사진찍기로 찰칵!~~~
산책 후 집에서

쿠션 겸용 쇼파 위에서 찡그리기~

산책 후 집에서

용돌이의 사진찍기 포즈! 발산

엄마가 구워준 맛난 떡을 먹고 배가 부른건지 누워서 노래를 부르는 용돌이
용돌이 사진

떡 먹어요~

용돌이 사진

떡 먹고 누워서 노래불러요~

이렇게 6월의 어느 주말도 엄마, 아빠와 함께 행복하게 집에서만(여기서의 집에서만이라는 건 특별한 여행이나 외출 등을 하지 않았다는 의미 입니다.) 즐겁게 지냈습니다.

이날 제가 이전 포스팅(2008/08/18 - [귀염둥이 우리 돌이/육아 일기] - 나처럼 해봐요~~ 요렇게!~~~)의 동영상 처럼 드럼치며 피아노 치며 놀았답니다.
용돌이 사진

드럼치고 피아노 치고





'성장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용돌이의 블럭 놀이 변천사~  (8) 2008.09.18
서점에서 집에서  (3) 2008.09.16
6월의 어느 휴일 용돌이의 일상  (4) 2008.09.16
뽀로로와 생일선물  (0) 2008.09.16
남이섬에 다녀왔어요.  (14) 2008.09.08
뽀로로와 마술램프!~~~  (2) 2008.09.02





들판
2008.09.16 16:01 신고
잘 보고 갑니다~ 돌이가 먹고 있는 떡은 구운 것 보단 살~짝 튀긴 것 같아 보이는뎁쇼 ㅎㅎ
이대로라면 똘이의 추석이야기는 12월달쯤 되면 볼수 있는건가요?

돌이아빠
2008.09.16 16:02 신고
오옷! 이대로라면 아마도 ㅡ.ㅡ 그렇게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얼렁얼렁 용돌이 이야기를 써 나가야 하는디 ㅋㅋ
Krang
2008.09.16 20:10 신고
운동에 음악에 조기예능교육의 열기가 느껴지는군요 :)
합쳐보면 김장훈이 롤모델? ㅎㅎ
용돌이 오케이 사진 귀여워요~ ㅎ

돌이아빠
2008.09.16 23:15 신고
조기교육은요 크.

그냥 지 하고싶은거 하는거죠.
그저~ 열심히 노는게 좋은 시기라서^^